가덕도신공항 뜰수록 경남도민은 없다
가덕도신공항 뜰수록 경남도민은 없다
  • 박재근ㆍ김용구 기자
  • 승인 2020.08.13 21:43
  • 댓글 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부울경 뭉쳐 추진” 주장

與 단체장 “김해신공항 백지화”

모든 추진 과정서 도민은 제외

“해외 통하는 하늘 길 없는 곳 돼

신산업 유치 등 애로” 반대 여전

“가덕도신공항 확정이 희미하게 보인다는 말이 들린다….” 이에 대해 경남도민들은 동남권의 부ㆍ울ㆍ경이 뭉쳐 가덕도신공항을 추진한다지만, 경남은 어디쯤 있는지 묻는다.

이는 부산 측의 가덕도신공항 추진에 부ㆍ울ㆍ경이 함께 뭉쳤다는 주장으로 정부를 압박하는 등 김해공항 확장 백지화에 나섰다지만 정작, 경남도민들의 참여도는 극히 낮다.

이 같은 논란에도 국무총리실이 김해공항확장(안)에 대한 적정성 검증이 마무리 수순인 것과 관련, 부ㆍ울ㆍ경 상공계 등이 함께한다는 등 주장이 나오면서 정작 도민들의 마음은 헤아리지 못했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한 도민은 “350만 명인 광역단체 경남의 경우, 전국에서 해외로 통하는 ‘하늘 길’이 없는 곳으로 분류될 수 있다”면서 “수출 등 신산업 유치에도 지장을 초래할 수 있다는 예측도 무시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김해상공계는 “가덕도신공항추진이 확정된다면 물류수송 등 경남산업계에 미치는 영향은 보통이 아닐 것”이란 주장을 폈다.

또 “김해공항이 김포공항과 같이 동남권의 항공 업무를 관장할 경우, 가덕도 이전 원인인 안전문제는 ‘나 몰라라’하는 꼴로 이율배반적 사안이 아니겠느냐”고 반문했다. 이어 “공항이 없는 경남의 상대적 평가는 더욱 낮아질 것으로 추정된다”고 덧붙였다.

지역단체들의 가덕도 신공항 반대 목소리도 이어지고 있다. 부산 강서구는 김해공항 확장 대책위원회를 구성, 김해공항 일대에 ‘가덕도 신공항 태풍 오면 초토화된다’, ‘김해공항 확장이 정답이다’는 내용의 현수막을 설치한 바 있다.

김해신공항건설지지부산김해공동대책협의회는 “민주당 출신 단체장들은 자신들의 주장이 시ㆍ도민들의 뜻인 것처럼 호도하지 말라”고 촉구하고 나선 바 있다.

그러면서 “경남도가 김해공항 백지화만 주장하지만 당초 용역결과 김해공항 확장(881점)이 밀양(683점), 가덕도(580점)로 확인된 검증결과는 존중돼야 한다”며 “부산은 최선 차선을 벗어난 상황을 고집해서는 최악의 상황을 초래할 수도 있다”고 꼬집었다.

가덕도신공항 재추진은 경남출신 민주당 국회의원과 일부 단체장 등이 참여하고 있지만 경남도민들의 참여도는 극히 낮다. 김해공항확장반대 100만 국민청원 운동은 지난해 3월 마감 당시 1% 수준인 1만 명에도 못 미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간자 2020-08-15 07:45:17
네가 하는 말은 김해시와 진해, 거제는 경남에서 떼어내어 부산시로 가져가라는 말로 연결 될 수 있다.

dd 2020-08-14 14:57:50
세상에 제일 한심한놈이 공항운영경력도 짧고 실적도 낮고 수요도 없는 대구따위가 밀양이 최적지라고 떠드니 그게 옳다고 같이 떠드는 놈들이다. 도대체 무슨 근거로 아무것도 모르고 경험도 없는 대구따위가 나불대는걸 쳐믿는거야? 종복이라 그런거냐?

dd 2020-08-14 14:56:33
가덕신공항 활주로 11-29에서 11방향은 아예 공해상이니 그렇다 치고 29방향은 구산면 해상상공, 초리도 및 그 주변 무인도에서 어프로칭해 들어가는데 무슨 수로 진해에 소음이 미친다는거냐? 이래서 공알못들이 공항 주장하니까 밀양같은거나 떠들어대는 거다,

경남도민 2020-08-14 12:53:47
가덕공항 활주로 방향은 보았나 진해 거제시민들아
가덕공항안을 제출한 부산 의원 자료를 보니 명지 신호동은 소음권밖이라 적었던데..
그야말로 광역시 부산 좋은일~
완전 이전 아닌바에야 김해는 여전히 시 전체 소음도시
그런데도 집값 오르는거 아니냐 좋아하고,
바보 창원은, 부산이 경계인 창원진해구 쪽에
이름만 거창한 물류(창고임) 기지로 넣고있는데
창원시 환경단체, 시장 침묵중..
게다가 하단녹산선이 진해녹산동까지 들어올줄 아는 것들은
부동산카페에서 즈희 집값 오를꺼라고 기대하고 있음
부산은 말이지,,, 경남에 돈 안쓴다,,,,
침묵하다가 망해~ 기자님이 잘 적으셨네

ㅇㅇ 2020-08-14 11:07:56
오늘 리얼미터 보니까 문재앙 정부, 지지율 폭감했더라. 더민주도 사이좋게 폭감했더만. 쟤네들이 그 와중에 되도안한 수요실적명분경험지식논리 없는 대구경북의 헛소리 귀 기울이겠냐? 솔직히 니가 밀양 떠들어대도 니 스스로 말이 안된다는거 반부산 감정때문에 눌러온거잖냐? 이제 다 내려놓고 대구로 가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