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화 산청군수, 공공비축미 수매 현장 방문
이승화 산청군수, 공공비축미 수매 현장 방문
  • 김영신 기자
  • 승인 2022.11.15 2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장 점검ㆍ농가 현안 청취
군, 건조벼 등 매입 총력
이승화 군수가 15일 산청읍 외정마을 공공비축미 등 수매장을 찾아 공공비축미 등 수매 현장 점검을 했다. 사진은 현장 점검 모습.
이승화 군수가 15일 산청읍 외정마을 공공비축미 등 수매장을 찾아 공공비축미 등 수매 현장 점검을 했다. 사진은 현장 점검 모습.

이승화 산청군수가 15일 산청읍 외정마을 공공비축미 등 수매장을 찾아 공공비축미 등 수매 현장 점검에 나섰다. 이날 이 군수는 수매 현장을 둘러보고 수매 농가와 간담회를 통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관계자를 격려했다.

군은 이날 산청읍과 신안ㆍ생초면을 시작으로 다음 달 16일까지 2022년산 공공비축미와 시장격리곡 건조벼 매입에 전력한다.

매입 품종은 새일미와 추청벼다. 건조벼 매입 물량은 공공비축미 2000t, 시장격리곡 2572t 등 모두 4572t(11만 4300포ㆍ포당 40㎏)이다. 공공비축미와 시장격리곡 매입 물량은 지난해보다 3025t(산물벼 별도) 증가했다.

건조벼는 농가에서 수분 함량 기준(13∼15%)으로 건조 후 지정된 읍ㆍ면 매입 장소에 출하하면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품질 등급을 받은 후 2022년산 공공비축미와 시장격리곡으로 매입된다. 매입 품종 이외 다른 품종을 출하하면 5년간 매입 대상에서 제외된다.

이승화 군수는 "쌀값 하락 등 탓에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면서 "농가의 소득 증대가 군 발전으로 이어지는 만큼 다양한 제도를 마련해 지원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