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북상` 지리산국립공원 통제
`태풍 북상` 지리산국립공원 통제
  • 김영신 기자
  • 승인 2021.09.16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 북상으로 입산이 통제된 지리산 탐방로.
태풍 북상으로 입산이 통제된 지리산 탐방로.

16일 대피소ㆍ야영장 등 시설 폐쇄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는 제14호 태풍 `찬투` 영향권에 들면서 공원 전역에 강풍을 동반한 집중호우가 예보됨에 따라 입산통제 등 재난예방 활동에 전력한다고 16일 밝혔다.

이에 따라 지리산경남사무소는 이날 오후 2시부터 탐방로를 비롯해 대피소ㆍ야영장 등 모든 공원시설을 전면 통제한다.

또, 기상특보 해제 이후 탐방로 등 시설물에 대한 안전점검 시행 후 탐방로 개방 일시를 공단 `누리집`에 공지할 방침이다.

경남사무소 관계자는 "이번 조치는 자연재해로부터 인명 피해 예방을 위해 통제하는 만큼 적극적으로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