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골프장 70대 숨진 채 발견 워터 해저드서 익사로 추정
통영 골프장 70대 숨진 채 발견 워터 해저드서 익사로 추정
  • 임규원 기자
  • 승인 2019.09.09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영의 한 골프장 워터 해저드에서 7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9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8일 오후 6시께 통영의 한 골프장 워터 해저드에서 A씨(70ㆍ남)가 숨져 있는 것을 직원이 발견해 신고했다고 밝혔다.


 해당 워터 해저드는 1∼5m 깊이인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숨진 지 며칠이 지난 것으로 추정되며 별다른 외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익사로 숨진 것으로 추정하면서 신원을 확인한 후 부검을 실시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또 홀로 폐지를 주우며 살아가던 A씨가 해당 골프장에 들어간 경위 등 그간의 행적을 확인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골프장 주변 CCTV를 분석해 A씨 행적을 확인하는 등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