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7 01:12
최종편집 2018.10.16 화 19:41
경남매일
뉴스 기획ㆍ특집 사람&사람 오피니언 교육소식 투데이+ 커뮤니티
인기검색어 : 김해시, 경남과기대
자세히
> 뉴스 > 탑뉴스
     
경남 음주운전 교사 ‘전국 2위’
2018년 10월 11일 (목)
김용구 기자 humaxim@kndaily.com
4년 6개월간 181명 적발

김한표 의원 “몰지각 행동”



 최근 4년 6개월간 경남지역에서 음주 운전으로 징계받은 교사가 전국에서 두 번째로 많은 181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교육위원회 김한표 의원(자유한국당)이 11일 교육부에서 제출받은 ‘전국 시ㆍ도별 음주 운전 교사 징계현황’에 따르면 지난 2014년부터 올해 6월까지 음주 운전으로 적발돼 징계받은 교사 1천883명 가운데 경남교육청 소속 교사가 181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경기교육청(427명) 다음으로 많은 수치이다. 이밖에 전남 160명, 서울 153명 등이 뒤를 이었다.

 연도별로는 지난 2014년 282명, 2015년 246명, 2016년 865명, 2017년 368명, 올해 6월까지 122명이 음주 운전으로 징계 대상이 됐다.

 징계 결과는 감봉 816건, 견책 790명, 정직 248명, 해임 16명 등을 차지했다.

 학교급별로는 고등학교 교사 676명, 초등학교 641명, 중학교 523명, 교육청 등 소속 23명이었다. 이어 유치원 교사 11명, 특수학교 교사 9명을 기록했다.

 공무원 징계령 시행규칙에 따르면 최초 음주 운전의 경우 혈중알코올농도가 0.1% 미만이면 감봉~견책, 0.1% 이상이면 정직~감봉의 징계를 받는다. 또 음주 운전으로 2회 적발된 경우 해임~정직, 3회 이상이면 파면~해임 징계를 받는다.

 김 의원은 “일부 교사들의 몰지각한 행동으로 교육계 전반의 신뢰가 무너지지 않도록 교원 음주 운전 근절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용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광고단가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김해시 외동 금관대로 1125 6층|우편번호 : 50959|대표전화 : 055)323-1000|팩스번호 : 055)323-3651
Copyright 2009 경남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maeil.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춘국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소유하며, 발행인의 사전 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