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가 식품 감시 나선다
소비자가 식품 감시 나선다
  • 이병영 기자
  • 승인 2010.03.24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산시, 집단급식소 식품판매업소 등 대상
 마산시는 봄철 식중독을 사전에 예방키 위해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과 합동으로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유통식품을 대상으로 지도 점검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공무원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등 11개반 21명의 점검반을 편성해 집단급식소 식품판매업소를 비롯해 식품자동판매기 등 872개소를 대상으로 유통식품 지도단속을 오는 26일까지 실시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무신고 설치 운영 여부, 무허가ㆍ무표시 제품 및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행위, 자판기 내부(재료, 급수용수 호스 등) 위생관리 여부, 위생상태 및 고장여부 점검(아크릴 표시판에 점검기록 여부, 영업자 준수사항이행 여부 등이다. <이병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