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5 17:07 (토)
찾고 머무르는 진주 '체류형 관광도시' 매력 넘쳐요
찾고 머무르는 진주 '체류형 관광도시' 매력 넘쳐요
  • 이대근 기자
  • 승인 2024.01.31 2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강유등전시관, 4만 3000명 다녀가
실크소망등 터널ㆍ공모 수상작 등 전시
매년 유등축제 연계 전시 콘텐츠 리뉴얼

진주성 야경ㆍ남강 물빛의 색다른 감상
물빛나루쉼터, 세계 목조 건축물로 우뚝
3월 운항 재개ㆍ9월 김시민호 2호 추가

중소ㆍ벤처기업 CEO 등 기업가정신 교육
지난해 교육관계자 700여명 센터 방문
승산에부자한옥, 전통 한옥 리모델링
대기업 창업주 생가 주위 숙박명소 인기

현대 목구조 한옥 '지수남명진취가'
2∼6인실ㆍ다실 등 다목적실 등 구성
3월 토요상설경기ㆍ10월 전국대회 개최

목공예전수관, 평일 저녁ㆍ주말 운영
서각ㆍ짜맞춤가구 등 15개 과정 진행
다음 달부터 김시민호 운항이 재개된다. 사진은 남강 유람선 김시민호와 진주성의 모습.
다음 달부터 김시민호 운항이 재개된다. 사진은 남강 유람선 김시민호와 진주성의 모습.

진주시는 지난 한 해 찾고 싶고 머무르고 싶은 체류형 관광도시 조성을 위해 관광 인프라 조성에 총력을 기울였다.

진주를 대표하는 유등을 365일 관람할 수 있는 '진주남강유등전시관' 개관뿐만 아니라 아름다운 남강과 진주성의 물빛을 감상할 수 있는 남강 유람선 '김시민호', 대한민국 창업주들의 기업가정신의 산실인 '진주 K-기업가정신센터' 등을 통해 진주만의 색다른 매력을 선사하고 있다.

진주남강유등전시관

진주시는 지난해 10월 국내 최초 유등 전문 전시관인 진주남강유등전시관을 개관, 1월 4만 3000명이 방문했다고 밝혔다.

유등전시관은 진주를 대표 상징하는 유등을 연중 관람할 수 있는 전시공간으로 조규일 진주시장의 부강진주 3대 프로젝트 중 하나인 '원더풀 남강 프로젝트' 사업의 일환이다. 총사업비 103억 원을 투입해 연면적 2761㎡, 지하 1층 전시 및 체험공간, 지상 1층 사무공간, 지상 2층 카페 및 옥상정원으로 건립했다.

2023년 진주남강유등축제 개막에 맞춘 개관전은 '유등의 빛, 희망으로 채우다'라는 주제로 대한민국 등(燈)공모대전 역대 수상작, 화려한 실크소망등 터널, 유등의 연원과 진주의 정체성을 표현한 미디어 콘텐츠로 구성했다. 또한 박선기, 박봉기, 정진경 작가와의 협업을 통해 유등을 현대적으로 새롭게 해석한 작품을 선보이며 저마다의 유등을 상상하고 해석하는 전시 공간을 마련해 관람객의 발길을 모았다.

유등전시관은 매년 유등축제와 연계해 전시 콘텐츠를 리뉴얼함으로써 관람객에게 신선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다양한 체험 및 행사프로그램을 개발ㆍ운영해 대한민국 유등 1번지의 도시 이미지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아이들이 진주남강유등전시관의 실크 소망등 터널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아이들이 진주남강유등전시관의 실크 소망등 터널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물빛나루쉼터ㆍ김시민호

지난해 남강 유람선 '김시민호'는 1만 9000여 명이 승선하며 큰 인기를 모았다. 유람선 위에서 바라보는 진주성과 남강의 물빛은 보는 것만으로 힐링이 되며 강물에 반영된 진주성 야경과 도시 풍경은 색다른 감동으로 다가온다. 관광해설사의 진주성 이야기도 김시민호 선상에서 즐기는 이색 체험이다.

김시민호 매표소인 '물빛나루쉼터'는 2022 대한민국 목조건축대전, 2023년 캐나다 우드 디자인 앤 빌딩 어워드 최우수상 수상 등 국내를 넘어 세계적으로 목조 건축물로서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인정받아 진주여행에서 꼭 들러야 하는 관광명소로 자리 잡았다.

동절기를 맞아 운영이 중지됐던 김시민호는 다음 달부터 운항을 재개할 예정이며, 특히 오는 9월부터는 친환경 유람선 김시민호 2호를 추가 운항해 더 많은 관람객에게 아름다운 진주의 낮과 밤을 선사할 계획이다.

진주 K-기업가정신센터

진주시는 기업가정신을 배울 수 있는 공간으로 옛 지수초등학교를 리모델링해 지난 2022년 3월 '진주 K-기업가정신센터'를 개소했다.

진주시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진주 K-기업가정신센터를 중심으로 중소ㆍ벤처기업 CEO 4700여 명, 초중고 및 대학생 2000여 명에게 진주 K-기업가정신 교육을 했다.

기존 한옥을 리모델링해 만든 이색 한옥 숙박시설인 승산에부자한옥.
기존 한옥을 리모델링해 만든 이색 한옥 숙박시설인 승산에부자한옥.

지난해에는 진주 K-기업가정신에 대한 교육계의 관심이 뜨거웠다. 전국 15개 시도 교육원장과 교육연구사, 경남도 교육연수원, 초중등 교감, 경기도 초중등 교원, 대학교수 등 교육관계자 700여 명이 진주 K-기업가정신센터를 찾았다.

현재까지 8만여 명의 관람객이 방문하면서 진주 K-기업가정신센터가 대한민국 기업가정신 교육의 성지로 급부상하고 있다.

진주시는 지난해 6월 27일 UN 중소기업의 날 행사에서 펼친 조규일 진주시장의 기조연설, 진주 K-기업가정신 국제포럼과 청년포럼 개최 등 진주시에서 추진하는 진주 K-기업가정신 세계적 확산사업이 중앙언론에 집중적으로 보도된 것이 방문객 급증의 주요 요인이라고 보고 있다.

승산에부자한옥 등 숙박

진주시는 진주 K-기업가정신센터와 승산마을을 찾는 관광객들이 머물 수 있는 숙박시설로 2022년 6월 승산에부자한옥과 지수남명진취가를 개관했다. 개관 후 현재까지 4700여 명의 숙박객이 머물고 갔다.

승산에부자한옥은 기존 한옥을 리모델링해 만든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이색적인 한옥 숙박시설이다. 대기업 창업주들의 생가가 모여 있는 승산마을 안쪽 깊숙이 자리 잡아 고즈넉한 한옥의 분위기와 부자 기운을 느끼기에 적격인 곳으로, 관광객들에게 인기가 많아 주말에는 대부분 만실이다.

지수남명진취가는 한옥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목구조 건물로, 2, 4, 6인실 등 다양하게 구성된 객실과 차(茶) 문화를 즐길 수 있는 다실을 포함한 다목적실 등을 갖추고 있다. 2023 대한민국 목조건축대전 최우수 수상작으로 자연이 공존하는 작은 마을에서 주변과도 잘 어울리는 특별한 건축물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학생들이 진주목공예전수관 목공예 체험을 즐기고 있다.
학생들이 진주목공예전수관 목공예 체험을 즐기고 있다.

진주민속소힘겨루기대회

진주시는 전통민속문화를 계승ㆍ발전시키고 축산농가에 대한 지원과 특색 있는 테마 관광상품을 마련하기 위해 매년 '전국민속소힘겨루기대회'와 매주 토요일 상설경기를 열고 있다.

지난해 3월부터 9월까지 매주 토요일 상설 경기 25회를 열어 1만여 명의 관람객들이 경기장을 찾았다.

특히 진주남강유등축제 기간 중 5일간의 전국대회에는 201마리의 힘겨루기 소가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펼쳤으며, 2만 2000여 명의 관람객이 함께 즐겼다.

올해도 다음 달부터 토요상설경기와 오는 10월 축제기간에 전국대회를 개최해 진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진주목공예전수관

시는 '진주목공예전수관'의 다양한 목공체험과 교육을 통해 목공예 전통 계승과 진주소목의 아름다움을 많은 사람들이 일상생활에서 접할 수 있게 하는 등 목공예 대중화에 힘쓰고 있다.

지난 2018년 개관 이후 지금까지 4만여 명이 목공체험 및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했으며, 이용객들의 만족도와 재방문율도 매우 높은 편이다. 지난해 9800여 명이 각종 프로그램에 참여해 전년도 7800여 명 대비 25%가 증가했다.

3개월반, 6개월반 교육프로그램은 서각, 짜맞춤가구, DIY 등 15개 과정으로 진행된다. 평일 야간과 주말 주간에 운영되며, 50여 종의 일일 목공체험은 평일(단체)과 주말(개인) 주간반을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