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8 07:43 (목)
한동훈과 일론 머스크
한동훈과 일론 머스크
  • 경남매일
  • 승인 2024.01.11 22:38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승범 버네이즈 아마존출판대행 대표
한승범 버네이즈 아마존출판대행 대표

나는 테슬라의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를 역사상 가장 위대한 인물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 사람들이 그를 존경하는 이유는 '세계 최고의 부자'이기 때문만이 아니다. 머스크는 인류의 생존과 번영을 위해 사업을 하고 있으며, 지구를 구하고 인류의 진화를 도모하며 화성을 노아의 방주로 만들기 위해 테슬라, 스페이스X, X(구 트위터), 보링 컴퍼니, 뉴럴링크, xAI 등을 이끌고 있다.

일론 머스크의 천재성과 열정, 미래에 대한 통찰력과 지혜는 일반인들이 이해하기 힘든 영역이다. 그를 위대하게 만든 것은 무엇일까? 그것은 바로 이웃에 대한 사랑, 인류애이다.

조선제일검, 한동훈 전 법무부 장관은 지난 달 26일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직에 올랐다. 정치인에게 국회의원직은 거의 생명과 같다. 그러나 그는 모두의 예상을 깨고 그 생명수를 포기하고 '독이 든 성배'를 마다하지 않았다. 동료 시민과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용기를 내고 헌신을 맹세했다.

내년 국회의원 총선거와 2027년 대통령 선거 결과는 예측하기 너무 쉽다. 정치인 한동훈이 정치 혁명을 통해 '자기 땀 흘려 돈 벌고 가족을 보호하며 동료시민에 대한 선의를 가지고 선민후사(先民後私) 하는 한동훈 키즈들'이 여의도와 용산을 가득 메울 것이다. 하지만 정작 한동훈 위원장에게 금배지나 대통령직은 그리 중요하지 않다.

한동훈 위원장은 윈스턴 처칠 수상의 불굴의 용기와 강렬한 연설 기술, 애브러햄 링컨 대통령의 깊은 애국심과 강한 의지, 존 F. 케네디 대통령의 매력적인 외모와 귀족적인 품격, 넬슨 만델라 남아프리카 공화국 대통령의 혁신적인 비전과 타협하지 않는 투쟁 정신, 그리고 마거릿 대처 총리의 강력한 지도력과 확고한 보수 정책을 모두 갖춘 인물이다.

또한 한동훈 위원장은 플라톤의 '국가론'에서 제시된 이상적인 지도자, 즉 '철인 정치인'의 핵심 특성을 거의 완벽하게 구현하는 인물이다. 그는 지혜와 이성을 바탕으로 판단을 내리며, 도덕성과 덕을 중시한다. 또한, 철학적 사고방식을 통해 교육받은 그는 공동체의 최선을 위해 노력하는 깊은 통찰력과 이타적 정신을 지니고 있다. 현재 정치인들과 평론가에게 필요한 것은 그에 대한 비판이나 충고가 아니라 단지 '감탄'뿐이다.

그렇다면 무엇이 한동훈 위원장을 이토록 위대하게 만들었을까? 그것은 바로 이웃에 대한 사랑, 인류애이다. 그는 어릴 적부터 좋은 나라를 만들고, 동료 시민들의 삶을 개선하는 것을 꿈꿨다. '살아 있는 권력'인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건을 수사하며 인생 최대의 시련과 치욕을 겪었을 때도 그는 침착하고 담대했다. 그의 꿈은 오로지 서민과 약자를 위한 삶이었기 때문이다.

개인적으로 나는 위대한 인물들의 전기를 읽는 것에 매료되어 있다. 이들의 이야기를 통해 발견한 공통된 덕목은 바로 투철한 이타심과 깊은 인류애다. 한동훈 위원장이 강조하는 '동료 시민을 먼저 생각하고 자신을 나중에 둔다(선민후사)'는 이러한 정신을 상징한다. 그는 니체가 묘사한 '초인(Ubermensch)', 즉 '커다란 건강'을 갖춘 인물로서, 앞으로 전 세계에 'K-정치인'이라는 새로운 바람을 일으킬 것임이 분명하다.

2022년 5월, 한동훈 위원장이 검찰 내부망 이프로스에 사직 인사를 올렸을 때, 한 부장 검사는 '한동훈 검사장님과 동시대에 함께할 수 있어 영광'이라고 말했다. 나 역시 수 세기에 한 명 나올까 말까 하는 일론 머스크와 한동훈 위원장과 동시대에 살 수 있어 영광이다. 그리고 고맙다. 나의 소박한 감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해수 2024-02-06 10:08:48
인간아 인간아 뭐하랄꼬 사노 추잡스럽게

어휴 2024-01-27 12:06:52
신문사 문닫아라 거지같네

장총찬 2024-01-26 22:05:57
하핳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핳...
어이가 없네~

백두혈통 2024-01-23 11:45:40
솔방울로 수류탄을 만드시고 모래알로 쌀을 만드시고 가랑잎을 타고 압록강을 건너시고.

Ningen 2024-01-22 13:46:27
동후이 똥꼬 빨아대니 좋냐? 한심헌 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