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대서 펼치는 연극 상상, 밀양에서 그 이상이 된다
무대서 펼치는 연극 상상, 밀양에서 그 이상이 된다
  • 조성태 기자
  • 승인 2023.07.09 2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3회 밀양공연예술축제 21일 개막

`연극ㆍ상상 그 이상의 상상` 57팀 참가
개막작 `넓은 하늘의 무지개…` 선봬
배우 손숙ㆍ이재용 등 토크콘서트도
재활용 체험ㆍ전시 관람 전 등 `눈길`
"문화 향유 기회ㆍ상권 활성화 기대"
개막작 `넓은 하늘의 무지개를 보면 내 마음은 춤춘다` 공연 장면.
개막작 `넓은 하늘의 무지개를 보면 내 마음은 춤춘다` 공연 장면.

대한민국 대표 연극축제인 제23회 밀양공연예술축제가 오는 21일부터 29일까지 9일간 밀양아리나에서 화려하게 펼쳐진다.

경남도와 밀양시가 주최하고 밀양문화관광재단과 밀양공연예술축제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축제는 올해 23회를 맞이하며, `연극! 상상 그 이상의 상상`이라는 주제로 57팀이 펼치는 총 88회 공연과 행사로 준비되고 있다. 개막작은 극단 수의 연출가 구태환의 작품으로 유명 배우 손병호가 출연하는 `넓은 하늘의 무지개를 보면 내 마음은 춤춘다`이다. 지난 2020년 서울연극제 대상 수상작이며, 오는 21일 오후 7시 30분 성벽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폐막작은 오는 29일 오후 7시 30분 성벽 극장에서 밀양 출신 지휘자 방성호가 이끄는 국내 최정상 웨스턴심포니 오케스트라의 `한 여름밤의 어울림 콘서트`다. 새롭게 시도되는 뮤지컬 갈라쇼 형식으로 진행되며, 아름다운 선율과 음악이 한여름 밤을 수놓을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성벽 대작을 살펴보면 `넓은 하늘의 무지개를 보면 내 마음은 춤춘다`를 시작으로 젊은 패기를 느낄 수 있는 대경대의 `The king 그대는 젊은 영웅`, 김성노 연출의 사명대사와 도쿠가와 이에야스 이야기를 다룬 `두 영웅`, 그리고 시대의 걸작이자 강렬한 무대를 선보일 `에쿠우스`가 이어진다.

대경대의 `The king 그대는 젊은 영웅` 공연 장면.
대경대의 `The king 그대는 젊은 영웅` 공연 장면.

대학로 추천 연극들로 구성된 대학로 열전은 국민연극으로 불리는 `라이어`를 비롯해 로맨틱 뮤지컬 `사랑을 이루어 드립니다`, 한밤의 무더위를 날려줄 공포연극 `두 여자`, 현실성 있는 연애 이야기를 다룬 `7시에 만나`, 잘 만든 밴드 라이브 뮤지컬 `가수 사랑이라 일터`, 힐링 코미디 연극 `수상한 집주인`, 작정하고 웃길 퓨전사극 코미디 `어쩌다 보니`를 천막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추천 작품전에는 서툰 사람들의 서툰 사랑 이야기 `서툰 로맨스`, 연극계의 스테디셀러인 `소라별이야기`, 독립운동가 배신의 기록 `밀정 리스트`, 제41회 경남도연극제 대상 수상작이며 가족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난파, 가족`, 제10회 대한민국 신진연출가전 선정 작품으로 미래 사회의 불안 의식을 잘 표현한 작품인 `주드`, 제13회 서울미래연극제 선정 작품인 `일단 SF: 우주를 여행하는 라이카가 남긴 마지막 메시지`로 다양한 장르의 색다른 연극이 준비돼 있다. 밀양의 이야기를 담은 `별을 사랑하는 이유`, `모노 뮤지컬 은주 씨`와 밀양독립운동사의 기억을 담은 뮤지컬 `독립군 아리랑`이 꿈꾸는 극장과 스튜디오1 극장에서 펼쳐진다.

어린이와 가족 모두를 위한 `망치와 덩치, 새끼돼지 삼형제`와 환경 음악극 `안녕펭구` 등 인형극 무대도 마련돼 있다.

사명대사와 도쿠가와 이에야스 이야기를 다룬 `두 영웅` 공연 장면.
사명대사와 도쿠가와 이에야스 이야기를 다룬 `두 영웅` 공연 장면.

국내 젊은 창작가들의 등단 기회와 실험적 무대를 제공하는 대학극점, MZ 연출가전이 스튜디오 1, 2 극장에서 열리며, 윤대성 희곡상은 한 작품을 선정해 경연하고 시상한다.

개ㆍ폐막식 종료 후 펼쳐질 특별행사 `도시 중의 오로라`는 밀양아리나 하늘을 뒤덮는 환상의 오로라 쇼로 신나는 축제의 현장을 느낄 수 있다. 또한 제23회 밀양공연예술축제의 홍보대사인 배우 손숙, 배우 이재용, 뮤지컬 배우 홍지민과 함께하는 토크콘서트를 진행해 관객과 배우가 함께하는 축제의 장을 마련했다.

이번 연극제의 주목할 만한 행사로는 오프라인 유통 플랫폼인 국내 유일의 연극 예술 시장을 열어 국내 공연 유통 관계자, 축제 관계자, 공연예술전문가 등의 교류를 통해 실질적인 성과가 창출될 기회를 제공하고 대한민국 연극의 활성화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볼거리가 풍부한 `플프마켓`, 재활용 체험 및 전시를 관람할 수 `반쪽이의 상상력 박물관 전`이 준비돼 있다.

박일호 시장은 "밀양공연예술축제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공연예술축제로 수준 높은 다양한 공연예술의 진수를 만날 수 있다"라면서 "시민들에게 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는 문화축제로 외부관광객 유입을 통한 도심 상권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는 내실 있는 축제로 잘 만들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