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22:13 (목)
남해군 농산물종합가공센터 매출 상승세
남해군 농산물종합가공센터 매출 상승세
  • 박춘성 기자
  • 승인 2023.01.02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년 6개월 만에 1억 3천 돌파
작년대비 2269㎏ 17.6% 상승

남해군 농산물종합가공센터는 본격 가동된 지 1년 6개월 만에 누적 매출액 약 1억 3000만 원을 돌파했다고 2일 밝혔다.

농산물가공센터는 지난 2021년 4월부터 본격운영돼 2021년 판매가 기준 매출액 5000만 원을 달성 한 바 있으며, 2022년 에는 매출액 8000만 원을 달성하며 누적 매출액 1억 3000만 원을 돌파했다.

특히 2022년은 2021년 대비 56.6%의 매출액 상승률 나타냈다.

지역농산물 활용실적은 2021년 1929㎏에서 2022년 2269㎏로 17.6%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고사리 장아찌 등 16종의 제품을 생산하며 지역 내 농산물 부가가치 향상과 농업인의 농외소득에 도움이 되고 있다.

가공센터에서 생산되는 블랙베리 시드 콩포트는 마켓컬리에 납품되고 있으며, 고사리장아찌는 미국에 수출되고 있다.

또한 온라인 매체 쿠팡, 네이버 스토어팜 등을 비롯해 지역 내 마트 등에서 농산물종합가공센터를 제조원으로 한 제품이 원활히 판매 중이다.

지난달에 출시한 유기농 유자청은 먹거리통합지원센터를 통해 학교급식에 납품될 예정이다.

농산물종합가공센터와 먹거리 통합지원센터의 협업을 통해 지역에서 생산ㆍ가공ㆍ소비되는 선순환체계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지역농산물 활용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창융 유통지원과장은 "농산물종합가공센터 가공제품의 품목을 다양화하고 소비시장을 확대시켜 농업인의 농외소득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산물종합가공센터는 농업인 부가가치 창출 전담기지로 농업인 수요가 점점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며 지속적인 제품 개발을 통해 딸기잼, 딸기청, 코끼리마늘장아찌 등 다양한 제품을 잇따라 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