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변건식 씨 `현대한국인물사` 등재
거창군 변건식 씨 `현대한국인물사` 등재
  • 이우진 기자
  • 승인 2022.11.29 2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조노인복지회관 관장직 수행
지역 발전ㆍ노인 권익 향상 기여
변건식 관장
변건식 관장

거창군 가조면은 가조면 노인복지회관 변건식 관장이 가조면의 지역사회 발전과 노인들의 권익 향상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한국민족정신진흥회가 편찬하는 `현대한국인물사`에 등재됐다고 29일 밝혔다.

변건식 관장은 6ㆍ25 참전 유공자로 참전 용사들의 희생과 헌신 정신을 기리기 위해 참전 유공자 발굴과 6ㆍ25 참전 유공자 가조면 분회를 설립했을 뿐만 아니라 마을 이장으로서 자연 보호와 환경 개선, 농촌의 근대화를 이끌었으며, 대한노인회 거창군지회 부회장 및 가조면 분회장을 역임했다.

특히, 지난 2013년 6월부터 지난해 3월까지 8년간 가조면 노인회장을 역임하며 노인들의 삶의 질을 향상 시키고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노년을 즐겁고 건강하게 살 수 있는 가조면이 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변건식 관장은 "보잘것 없는 저를 추천해 주신 노인회 회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남은 생이 다 할 때까지 관장으로서 노인들의 즐거운 삶을 위해 맡은바 소임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류현복 면장은 "관장님의 현대한국인물사 등재를 진심으로 축하하고, 행정에서도 어르신들의 편안한 노후를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발굴하고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변건식 관장은 지난해 90세 이상 독거노인들을 대상으로 한과세트를 제공한 데 이어 올해에도 90세 이상 독거노인과 회원 등 100여 명에게 지역 상품권을 전달하는 등 선행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