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항 친수공원서 즐기는 `부산항 축제`
북항 친수공원서 즐기는 `부산항 축제`
  • 정석정 기자
  • 승인 2022.06.28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2ㆍ3일 축하공연ㆍ 세레머니
수제 맥주 트럭ㆍ미니콘서트 `눈길`
제15회 부산항축제 포스터.
제15회 부산항축제 포스터.

해양수산부, 부산시, 부산항만공사는 다음 달 2일과 3일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과 북항 친수공원, 영도 국립해양박물관 일원에서 `제15회 부산항축제`를 공동개최한다.

이번 축제 개막식은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을 주제로 다음 달 2일 저녁 8시에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 특설무대에서 진행된다. 축하공연(하동균, 안예은), 개막 세레머니, 미디어파사드 주제 영상 상영, 부산항 불꽃쇼 순으로 진행된다.

주요 행사로는 부산항의 야경과 함께 부산의 대표 수제 맥주를 즐길 수 있는 `비어가르텐&푸드트럭`, 5개의 해양클러스터 기관과 연계한 대형 미션 투어 프로그램인 `부산항 스탬프 투어` 북항 야경에서 진행되는 `부산항 미니콘서트(노을, 버닝소다, 해서웨이, 서울부인)`, 영도 아미르공원에서 펼쳐지는 피크닉형 콘서트인 `낭만가득 해(海)` 등이 있다.

바다에서도 해군 및 해경 함정 공개행사, 항만안내선 새누리호와 자갈치 크루즈 승선 체험인 `부산항투어`, 카약ㆍ요트ㆍ모터보트 등 해양레저체험이 진행된다. 자갈치 크루즈와 요트ㆍ모터보트 체험은 현장에서 신청하면 된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진행되는 `북항에 가면 무도회`는 2일 오후 9시 30분, 3일 오후 9시에 북항 친수공원에서 20~30대를 대상으로 가면을 쓰고 진행되는 이색 행사로, 비보잉, 스트릿 댄스, 케이-이디엠(K-EDM) 등 다양한 퍼포먼스 공연을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부산항 환경 캠페인, 바다사랑 어린이 글짓기ㆍ그림그리기 대회, 각종 체험 부스도 운영된다. 축제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부산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 공식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