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어르신 키오스크 체험 특별교육`
내달 `어르신 키오스크 체험 특별교육`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2.06.28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인복지관 3곳 무료 제공
영화관ㆍ병원 예약 등 숙달
김해시 관계자가 어르신을 대상으로 키오스크 사용법을 교육하고 있다.
김해시 관계자가 어르신을 대상으로 키오스크 사용법을 교육하고 있다.

김해시가 생활 곳곳에 등장한 키오스크 사용법을 몰라 불편을 느끼는 어르신들을 위해 체험 교육을 마련했다.

김해시는 다음 달 `어르신 키오스크 체험 특별교육`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교육에 참여하면 음식 주문, 영화관ㆍ병원 예약, 각종 교통편 예약, 민원 발급 등 실물과 유사한 교육용 키오스크로 사용법을 배울 수 있다.

3개 교육 장소별 교육 일시는 노인종합복지관은 다음 달 5~8일, 동부노인종합복지관은 13~15일이며, 교육 시간은 오후 1시 30분부터 4시까지이다. 서부노인종합복지관은 다음 달 20~21일과 27~28일 오전 10시부터 정오까지이다. 참여하려면 해당 교육 시간에 교육 장소를 방문하면 누구나 배울 수 있다.

시는 이번 어르신 대상 특별교육 외에도 오는 8~12월 중 키오스크 교육 수요가 있는 노인정, 마을회관 등을 선정해 `찾아가는 에듀버스`로 방문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찾아가는 에듀버스는 키오스크, 인공지능스피커, 노트북 등 교육 장비를 갖춰 버스 안에서 교육이 가능하다.

어르신 키오스크 체험 특별교육은 전 국민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지능정보화진흥원, 지자체가 합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배움터 교육의 일환으로 운영 중이다.

시는 시와 관계기관 정보화교육장 등 7곳을 디지털배움터로 지정해 전 시민을 대상으로 키오스크, 스마트폰, PC 이용법부터 코딩, 빅데이터, 인공지능, 메타버스 등 신기술 체험까지 제공하고 있으며 교육비는 무료이다.

디지털배움터 교육 신청은 디지털배움터 누리집에서 회원 가입 후 이용할 수 있으며, 문의는 전화(1800-0096)로 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사회 곳곳에서 디지털화 속도가 빨라지고 있어 미래의 즐겁고 행복한 삶을 위해서는 지금부터 디지털 역량 강화 교육을 받을 필요가 있다"며 "디지털배움터에 많은 관심과 이용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