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 배경 담은 웹툰 원작 드라마 제작
진주 배경 담은 웹툰 원작 드라마 제작
  • 이대근 기자
  • 승인 2022.05.29 2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5일 `징크스의 연인` 방송
논개시장ㆍ진주성 등 주무대 촬영

진주시를 배경으로 올 로케이션 제작된 KBS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이 다음 달 15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은 불행한 자신의 삶을 숙명으로 여기고 순응하며 사는 한 인간 남자와 저주를 풀기 위해 미지의 세상 밖으로 뛰어든 여신이 잔혹한 운명을 극복해 나가는 판타지 로맨스물로, 동명의 인기 웹툰이 원작이다. 

연출은 `달이 뜨는 강` 등을 연출한 윤상호 감독이, 극본은 `영화 럭키` 등을 쓴 장윤미 작가가, 주연은 서현과 나인우가 맡았다.

`징크스의 연인`은 진주논개시장을 주 무대로 지난해 8월에 시작해 4~5개월간 촬영됐다. 진주논개시장 외에도 진주성, 문산성당, 남가람공원, 진주국립박물관 등 진주의 대표적인 관광명소를 포함해 진주시 구석구석을 카메라에 담았다.

특히 촬영기간 동안 배우를 포함해 80여 명의 제작진이 시장 및 인근 식당을 이용하고, 촬영에 필요한 소품들도 지역 내 업체를 활용하는 등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지역경제에도 보탬이 됐다. 진주 출신 배우 및 진주시 거주 아역 보조출연자들이 드라마 출연하는 등 지역 배우와 연기지망생들에게 기회의 장이 되기도 했다.

진주시 강남숙 관광진흥과장은 "이번 공중파 드라마 방영을 통해 아름다운 진주의 모습을 전국에 알려 수많은 관광객들이 일상 회복의 시대를 맞아 진주시를 방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진주시 관광캐릭터 하모를 비롯해 친근한 우리 동네 모습을 드라마 속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는 만큼 시민들의 많은 시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KBS 2TV 수목드라마 16부작으로 편성된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은 다음 달 15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을 시작으로 8주간 방영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