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 장교ㆍ부사관 임관식 외부 개방
해군 장교ㆍ부사관 임관식 외부 개방
  • 황철성 기자
  • 승인 2022.05.26 0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여파 2년 6개월만
임관 1인당 3명 초청 가능
해군이 오는 27일 장교ㆍ부사관 임관식에 가족 등 지인을 초청한다. 사진은 제126기 해군ㆍ해병대 사관후보생 임관식.  / 해군
해군이 오는 27일 장교ㆍ부사관 임관식에 가족 등 지인을 초청한다. 사진은 제126기 해군ㆍ해병대 사관후보생 임관식. / 해군

 

해군은 오는 27일 예정된 장교ㆍ부사관 임관식에 가족 등 지인을 초청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이후 약 2년 6개월 만에 부대 개방이다.
해군은 코로나19의 부대 내 확산과 유입을 막고자 지난 2019년 11월 이후 외부인 초청 없이 자체 행사를 진행했다. 
오는 27일 창원에 위치한 해군사관학교와 해군교육사령부에서 열리는 임관식에는 코로나19 이전처럼 가족과 지인 등이 참석한다.
제132기 해군ㆍ해병대 사관후보생 임관식은 해사에서, 제275기 해군 부사관 후보생 수료 및 임관식은 교육사에서 각각 개최된다.
임관 간부는 장교 363명(해군 225명, 해병대 138명), 부사관 346명이다.
다만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해 임관 대상자 1인당 지인 최다 3명까지만 초청이 가능하다.
해군병은 다음 달 시행하는 683기 수료식부터 지인을 초청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