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의 자존심 살려내겠다"
"산청의 자존심 살려내겠다"
  • 김영신 기자
  • 승인 2022.05.12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기도, 산청군수 무소속 출마...국도변 현대식 직거래 등 공약
허기도 전 산청군수가 12일 산청군청 앞 한마음공원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방선거 산청군수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허기도 전 산청군수가 12일 산청군청 앞 한마음공원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방선거 산청군수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허기도 전 산청군수가 12일 산청군청 앞 한마음공원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6ㆍ1지방선거 산청군수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이날 허기도 후보는 기자회견을 통해 "작금의 정치는 앞으로 나아가지 못하고 오히려 과거로 후퇴하는 현실이 산청에서 벌어지고 있다"면서 "지역민 부름에 응답하고 산청 자존심을 살려내고자 이번 지방선거에 산청군수 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자신은 이번 6ㆍ1 선거에 출마할 명분도 부족하고 의사도 전혀 없었다"면서 "하지만 `이대로는 안 된다`는 깨어 있는 지역 여론과 특정 정당 횡포에 더 이상 침묵할 수만 없어 이번 선거에 출마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허 후보는 "능력은 결과물이 있어야 하고 어렵고 힘든 일을 해결할 사람이 진정한 실력자"라며 "군의 우수한 공직자 능력과 지혜를 바탕으로 지역민에게 봉사하고 존경받는 공직자상이 되도록 앞장서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이번 선거에 출마해 적극적인 지지로 성공시켜 산청인 자부심과 명예를 찾아오자는 간절함과 고뇌에 찬 결정으로 여러분 앞에 섰다"면서 "이번 선거에 지역민의 적극적인 지지와 성원을 보내달라"고 당부했다.

허 후보는 선거 공약으로 △스마트 농ㆍ축산과 온ㆍ오프라인 유통산업 연계 4차 산업화 추진 △국도변 현대식 판매대 건립 직거래 활성화 △주민 참여형 문화, 관광산업 육성 △산청 교육 특구 조성 △대형 저수지 11곳 건설 △청년 문화시설과 임대주택 보급 전력 △종일돌봄센터 건립 등을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