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씨름ㆍ양궁 엘리트 모여라
전국 씨름ㆍ양궁 엘리트 모여라
  • 이대형 기자
  • 승인 2022.03.29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소체 경남 대표 선발전, 고성군종합운동장서 한창
도내 초중고생 300여명 참가
고성군은 고성군종합운동장에서 제51회 전국소년체전 경남 대표 선발전이 한창이다. 다음 달 1일부터 3일까지 양궁 종목 선발전이 열린다.
고성군은 고성군종합운동장에서 제51회 전국소년체전 경남 대표 선발전이 한창이다. 다음 달 1일부터 3일까지 양궁 종목 선발전이 열린다.

고성군에 제51회 전국소년체전 경남 대표 선발전이 한창이다. 30∼31일 씨름 종목 선발전을 시작으로 다음 달 1일부터 3일까지는 고성군종합운동장에서 양궁 종목 선발전이 열린다.

경남씨름협회가 주최ㆍ주관하는 제51회 전국소체 씨름 경남 대표 2차 선발전에는 도내 초등, 중등 유소년 씨름선수 100여 명이 출전해 기량을 뽐낸다. 지난해 12월 고성에서 열린 1차 선발전과 이번 선발전 결과를 합산해 최종 씨름 경남 대표가 선발될 예정이며, 성적이 같은 경우 3차 선발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경남양궁협회에서 주최ㆍ주관하는 제31회 경남양궁협회장배 양궁대회 및 제51회 전국소체 경남 2차 선발전은 경남양궁협회장배 양궁대회와 총 3차까지 진행될 선발전 중 2차 선발전을 함께 개최하는 것으로, 초ㆍ중학생뿐만 아니라 고등학생까지 참가해 15개 팀, 200여 명이 선발을 노린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어려운 환경에도 묵묵히 자신의 꿈을 키우고 있는 경남의 유소년 선수들이 전국소년체전 무대에서 마음껏 실력을 발휘해 좋은 성적을 거두길 바란다"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군은 유소년 운동 선수들을 위해 전국 최고의 스포츠 기반시설을 바탕으로 각종 선발전 개최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