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체육 인프라 확대ㆍ경제활성화 도움"
"지역 체육 인프라 확대ㆍ경제활성화 도움"
  • 김영신 기자
  • 승인 2022.01.10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청군 탁구선수단 창단식 개최, 이광선 감독 중심 선수 4명 구성
산청군 탁구선수단이 군수실에서 창단식을 한 후 이재근 군수와 관계자, 이광선 감독과 선수 등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산청군 탁구선수단이 군수실에서 창단식을 한 후 이재근 군수와 관계자, 이광선 감독과 선수 등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산청군의 첫 실업팀(직장운동경기부)인 `산청군 탁구선수단`이 10일 군수실에서 창단식을 했다.

 산청군청 탁구선수단은 산청에서 처음 설립된 실업팀이다. 군에는 이번에 실업팀이 창단된 탁구는 물론 축구, 씨름 등 21개 종목 생활체육단체가 운영 중이다.

 탁구선수단은 항노화관광국장이 단장을 맡고 지도자(감독) 1명과 선수 4명으로 구성됐다.

 대한탁구협회 드림팀 감독과 의령중 탁구 감독을 지낸 이광선 씨가 감독을 맡아 조재준, 천민혁, 서홍찬, 김수환 등 4명의 선수를 지도한다.

 이날 창단식에는 이재근 군수와 심재화 군의회의장, 이승화 산청군체육회장과 탁구협회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해 탁구단 창단을 축하했다.

 군 관계자는 "산청군 첫 실업팀인 탁구 선수단 창단을 계기로 지역 체육 인프라가 더욱 확대되는 것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