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정부 북한 도발 대응 발언 12회
문 정부 북한 도발 대응 발언 12회
  • 이대형 기자<서울 정치부>
  • 승인 2021.10.26 2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민국 의원
강민국 의원

강민국 "국민 위한 안보 집중해야"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북한의 미사일 등을 이용한 무력 도발에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대응 발언을 한 경우가 30%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도발`이라는 확고한 표현을 사용한 것은 17.5%에 그쳤다.

26일 국회 운영위원회 강민국(진주을) 의원에 따르면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올해 10월까지 북한의 미사일과 방사포 발사와 핵실험 등의 도발은 총 40회에 달했다.

문 대통령이 북한의 40회 무력 도발에 대해 대응 발언을 한 횟수는 12회(30.0%)에 그쳤고, 이 중에서도 `도발`이라는 확고한 단어를 사용한 경우는 7회(17.5%)에 불과했다.

강 의원은 "청와대가 방송국도 아닌데 `쇼` 같은 감성팔이에 전념하지 말고 국민을 위한 민생경제와 안보에 집중하길 바란다"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