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울경 특별지자체 성공 출범 ‘합심’
부울경 특별지자체 성공 출범 ‘합심’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1.10.04 2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 합동추진단이 지난 1일 울산전시컨벤션센터 내 합동추진단 회의실에서 부울경 시·도의회 위원장 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 경남도의회

시도의회 상임ㆍ특위위원장 회의

지역간 현안과제 협력적 해결

의정역량 결집ㆍ상생협력 다짐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 합동추진단(이하 합동추진단)은 울산전시컨벤션센터 내 합동추진단 회의실에서 부울경 시도의회 위원장 회의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회의는 내년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를 출범하기에 앞서 800만 부울경 시도민을 대표하는 시도의회 간 협력을 다짐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부울경 3개 시도의회의 소관 상임위원장과 특위위원장이 한자리에 모이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회의는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 합동추진단으로부터 추진경과, 한국지방행정연구원의 관련 연구용역에 대한 요약 보고를 받은데 이어 특별지방자치단체 규약안 중 의회설치 규정과 부울경 시도의회 공동결의문에 대한 사전논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공동결의문은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 성공적인 출범과 안착을 위해 3개 시도의회가 초지역적이고 초당적인 상호협력과 상생발전을 다짐하자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번 회의에는 경남도의회 박준호 경제환경위원회 위원장, 송오성 부울경초광역협력특위 위원장, 부산시의회 김태훈 행정문화위원회 위원장ㆍ문창무 차지분권균형발전특위위원장, 울산시의회 김미형 행정자치위원회 위원장이 참석해 향후 계속적인 협력과 상호교류를 약속했다.

이날 참석 위원장들은 부울경 시도민을 대표하는 의원으로서 모든 지역에 고루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적극 대응하고 의회간 상호협력할 것에 의견을 같이했다.

한편, 부울경 메가시티 실현을 위한 첫 관문인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를 성공적으로 출범시키기 위해, 합동추진단이 지난 7월 개소해 내년 전국 최초 특별지방자치단체 출범을 목표로 본격적인 업무에 매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