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산단 청년 교통비 지원
경남 산단 청년 교통비 지원
  • 이대형 기자<서울 정치부>
  • 승인 2021.08.24 2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영석 의원
윤영석 의원

윤영석 의원 “예산 확보 최선”

국민의힘 윤영석(양산 갑) 의원이 경남 산업단지 중소기업에서 근무하는 청년근로자를 위한 청년교통비 지원 예산 확보에 앞장서고 있다.

청년교통비는 교통여건이 열악한 산업단지 내 중소기업에서 재직 중인 청년(만 15~34세)들에게 교통비 월 5만 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청년교통비 지원 사업으로 올해 6월까지 경남 산단 내 청년 1만 3848명에게 41억 6900만 원이 지원됐다. 지난해 한 해 동안에만 88억 6100만 원이 지급됐다. 그러나 이 사업은 올해를 마지막으로 종료될 상황에 처했다.

이와 관련 윤 의원은 “코로나19에 따른 고용상황 악화, 청년층 삶의 질 저하 등 개선을 위해 청년교통비 지원사업 계속 시행될 필요가 있다”며 내년 예산 확보 필요성을 강조했다.

산업단지공단도 “청년교통비 지원사업이 산업단지 내 중소기업 고용안정 지원, 청년근로자 이직ㆍ퇴직률 감소 유도효과 제고 등 사업효과성 및 만족도가 높은 사업”이라며 예산 확보를 요청하고 있다.

윤 의원은 “청년들은 교통불편, 근로환경 등으로 산단 취업을 기피하고, 산업단지 입주 중소기업은 청년근로자 확보가 어려운 상황”이라면서 “국회 예산결산위원으로서 산업단지 청년 지원을 위한 사업이 계속될 수 있도록 내년도 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