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5년간 100만 그루 나무심기 조기 달성
김해시, 5년간 100만 그루 나무심기 조기 달성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1.04.05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가 100만 그루 나무심기 5개년 계획을 조기 달성했다. 사진은 율하2지구 내 도시 숲.
김해시가 100만 그루 나무심기 5개년 계획을 조기 달성했다. 사진은 율하2지구 내 도시 숲.

2017년 시작 258만 그루 심어

국도비 110억 투입 녹화 추진

500만 도전ㆍ기후안심도시 조성

김해시가 5년간 100만 그루 나무심기 계획을 초과 달성했다.

시는 100만 그루 나무심기 4년차인 2020년 말 기준 258만 그루의 나무를 심어 목표 연도를 1년 앞당겨 258% 초과 달성했다고 5일 밝혔다.

여세를 몰아 시는 조만간 다시 500만 그루 나무심기 5개년 계획을 수립해 추진할 방침이다.

허성곤 시장은 100만 그루 나무심기 조기 달성을 위해 매년 초 산림청을 찾아가 청장을 면담하는 등의 발품행정을 펼쳐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국ㆍ도비 110억 원을 확보해 목표 조기 달성의 원동력을 제공했다.

해당 예산은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에 50억 7000만 원, 도시 숲ㆍ입면녹화 등 녹화사업에 42억 1800만 원, 산지복구ㆍ경관녹화 등 조림사업에 18억 5800만 원씩 투입됐다.

시는 도심과 외곽을 아우른 나무심기로 미세먼지의 농도를 줄이고 생활권 확산을 차단해 나가고 있으며 최근 들어서는 다양한 도시 숲 조성에 힘을 쏟아 환경적인 측면은 물론 도시 미관에도 보탬이 되고 있다.

이와 함께 각종 도시개발사업에 따른 경관녹지를 확대하며 더 많은 나무를 심었고 다양한 채널의 홍보로 봄철 나무심기 붐을 조성해 많은 시민이 나무심기에 동참하고 있다.

아울러 시는 올해부터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이행계획 추진에 나서 우선적으로 2025년까지 1조 4693억 원을 들여 나무심기와 가꾸기 등이 포함된 13개 추진과제, 65개 세부사업을 이행한다.

허성곤 시장은 “산림청의 업무 협조를 통한 국ㆍ도비 확보로 미세먼지 차단 숲 등 다양한 도시 숲을 조성해 2050 탄소중립 실현과 더불어 시민이 쾌적한 삶의 질을 누릴 수 있는 기후안심도시 김해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