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창원시 1500만원 기탁 산호동 가스폭발 피해 등 지원
경남은행, 창원시 1500만원 기탁 산호동 가스폭발 피해 등 지원
  • 이병영 기자
  • 승인 2021.02.24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는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이 24일 오후 2시 시청 접견실에서 이웃사랑 성금 1500만 원을 기탁(사진)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갑작스런 사고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을 지원키 위해 마련된 것으로, 산호동 가스폭발 사고 피해 복구 등을 위해 쓰여질 계획이다.

BNK경남은행은 매년 전통시장 상품권과 장학금 전달, 선풍기, 김장 지원 등 어려운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나눔 사업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