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병원 반려인 알 권리 게시 의무 추진
동물병원 반려인 알 권리 게시 의무 추진
  • 이대형 <서울 정치부>
  • 승인 2021.02.24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일준 의원
서일준 의원

서일준 `수의사법` 대표발의

국민의힘 서일준(거제) 의원은 24일 반려동물 관련 중대한 진료를 할 경우 반려인에게 설명과 사전 동의 고지를 의무화하고, 동물 진료 표준화를 마련하는 등 반려인들의 알 권리를 보장하기 위한 수의사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개정안은 반려동물의 생명 등에 중대한 위해를 발생하게 할 우려가 있는 수술 등을 하는 경우 반려인에게 그 필요성 등을 설명하고 동의를 받도록 하며, 반려인들의 권리와 의무를 동물병원 내에 게시하는 것을 의무화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서 의원은 "반려인들의 알 권리를 보호해 신뢰할 수 있는 동물 의료의 환경을 만들고 나아가 동물 진료 서비스의 제반 정책을 정비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