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년이 지나도 슬프고 아픈 역사
70년이 지나도 슬프고 아픈 역사
  • 이우진 기자
  • 승인 2021.02.09 2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창사건 70주년 추모기간을 하루 앞둔 8일 거창군 신원면 거창사건 추모공원에 거창사건을 형상화한 가해자인 군인들과 민간인 희생자의 조각상이 70년 전 그날의 슬픔을 말해 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