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년 잊지 않고 나눔 실천하는 지방 대표은행의 지역 사랑
매년 잊지 않고 나눔 실천하는 지방 대표은행의 지역 사랑
  • 이병영 기자
  • 승인 2021.01.26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은행은 창원시에 창원사랑상품권 6000만 원을 기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남은행은 창원시에 창원사랑상품권 6000만 원을 기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남은행, 상품권 6000만원 기탁

차례준비, 지역경제 활성화 도움

허 시장 “지속적인 관심에 감사”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26일 오전 11시 창원시 접견실에서 설 명절을 맞아 창원사랑 상품권 6000만 원을 창원시에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창원사랑 상품권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의 차례비용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으며, 읍면동에서 추천한 1200세대에 각 5만 원씩 지원될 계획이다.

BNK경남은행은 매년 전통시장 상품권과 장학금 전달, 선풍기, 김장지원 등 어려운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나눔 사업을 하고 있으며, 지난해도 지역 내 소외계층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억 9500만 원을 지원했다.

김백용 경남은행 상무는 “명절이면 올라가는 장바구니 물가 때문에 차례상 준비에 더욱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가정과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지역 상권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경남은행은 지역과 지역의 이웃들을 위해 아낌없이 도움의 손을 내밀겠다”고 전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우리 지역의 대표 은행인 경남은행이 매 시기마다 변함없는 나눔을 실천해주고 있어 든든하고 고맙고 감사 인사드린다”며 “각 가정에서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잘 전달하겠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