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힘든 어르신에게 `목도리 온기` 전달했죠
코로나19로 힘든 어르신에게 `목도리 온기` 전달했죠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1.01.18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시복지재단 온돌봉사단 단원들이 손뜨개 목도리를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해시복지재단 온돌봉사단 단원들이 손뜨개 목도리를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해시복지재단 온돌봉사단

취약계층에 손편지 메시지도

"사회 안전망 구축에 힘쓸 것"

김해시복지재단 김은주 온돌봉사단장은 18일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ㆍ사회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취약계층 어르신 세대에 손뜨개 목도리 100개를 전달했다.

이번 손뜨개 목도리는 김해시청소년수련관 이용 청소년들과 온돌봉사단이 협력해 직접 재료 구입부터 손뜨개질까지 진행해 더욱 의미가 깊었다.

뿐만 아니라 손뜨개 목도리와 함께 청소년들이 직접 쓴 손편지를 더해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기를 겪고 있을 취약계층 어르신 세대에 따뜻한 온기를 더했다.

김해시복지재단 김은주 온돌봉사단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소외될 수 있는 취약계층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온기가 전해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온돌봉사단은 시민 모두가 살기 좋은 김해를 만들기 위해 사회안전망 구축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해시 관계자는 "청소년들의 예쁜 마음마저 담긴 의미 있는 선물이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