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첫 종교인 아너소사이어티 가입
경남 첫 종교인 아너소사이어티 가입
  • 이병영 기자
  • 승인 2021.01.14 2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경은 순복음진주초대교회 목사(오른쪽)가 지난 13일 경남사회공동모금회에 1억 원을 기부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경남사회공동모금회
이경은 순복음진주초대교회 목사(오른쪽)가 지난 13일 경남사회공동모금회에 1억 원을 기부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경남사회공동모금회

경남 종교인 최초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이 탄생했다.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 13일 순복음진주초대교회 이경은 목사가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으로 가입했다고 14일 밝혔다.

이경은 목사는 "미래 세대를 위한 아동 청소년 교육사업과 교회 내 어려운 사람들을 위한 후원을 많이 해왔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지금 시대는 너무 어렵고, 무엇보다도 교회가 지역사회를 돌봐야 한다는 마음이 컸다"고 말했다.

이어 "자녀들은 한해 두해 미루는 거 보다 지역이 힘든 이때 동참해야 한다고 지지해줘서 아너 소사이어티 기부에 동참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강기철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은 "경남에서는 목회자 첫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이라며 "이 목사님의 큰 결심이 많은 분들에게 희망이 될 것이다. 앞으로도 지역의 많은 봉사활동도 함께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