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일권 양산시장, 읍면동 순회 시작
김일권 양산시장, 읍면동 순회 시작
  • 임채용 기자
  • 승인 2021.01.14 2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일권 양산시장이 현장행정의 일원으로 주민과 대화하고 있다.
김일권 양산시장이 현장행정의 일원으로 주민과 대화하고 있다.

읍면동장 등 소수 직원 참석

김 시장 "민원 신속하게 검토"

양산시는 지난 12일 물금읍ㆍ강서동을 시작으로 오는 20일까지 6일간 전 읍면동 순회하며 현장행정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행정은 지난해 읍면동 순회간담회를 통해 직접 시민들의 목소리를 청취하려 했으나 코로나19의 지속적인 확산으로 인해 연기를 거듭하다 대면 개최가 결국 취소됐고, 지난 연말께 취소 취지의 서한문을 읍면동 주민 대표자들에게 전달하면서 대신 전달 받은 주요 민원사항에 대해 직접 현장을 둘러볼 계획이다.

다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주민들 참석은 자제하고, 읍면동장이 시민들의 목소리를 대변할 계획이며, 관계 공무원 및 지역구 시의원 등 소수 인원만 참석해 현장행정을 실시한다.

주요 건의 사항으로는 물금 백호마을 지하주차장 건립, 교동마을 침수 취약구역개선, 대통령 사저 예정부지 진입로 확장 및 주차장 조성, 국도35 호선~동면 금빛마을 연결 진입로 개설, 통학로 불편해소 등 39개소를 둘러볼 계획이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코로나19 때문에 읍면동 방문이 시민들과의 대면으로 이뤄지지 못해 아쉽지만, 주요 민원사항을 신속히 검토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적극 행정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