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료연, 언택트 시대 원스톱 기업지원
재료연, 언택트 시대 원스톱 기업지원
  • 황철성 기자
  • 승인 2021.01.12 2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료연구원이 (주)센트랄과 우림기계(주)를 대상으로 화상회의를 하고 있다.
재료연구원이 (주)센트랄과 우림기계(주)를 대상으로 화상회의를 하고 있다.

온라인 화상회의 플랫폼 구축

현장방문 동일한 수준 문제 해결

한국재료연구원이 온라인 기업지원 화상회의 플랫폼을 구축하고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재료연은 지난 8일 본관동 화상회의실에서 ㈜센트랄과 우림기계㈜를 대상으로 화상회의를 실시하고, 기업 애로기술 지원을 위한 비대면 기업지원 업무를 실시했다.

㈜센트랄은 자동차용 조향장치, 현가장치를 주요 제품으로 생산하는 경남 대표 중견기업으로 코로나19로 인한 기술교류, 대면회의 어려움이 사업 진행의 장애요소였으나, 이번 비대면 원격 지원 플랫폼을 통해 현장방문과 동일한 수준으로 이종재질 계면의 접합성 향상기술을 지원받게 됐다.

우림기계㈜는 기어, 감속기 전문업체로 ‘샤프트/캐리어 부품의 파손원인 분석’에 애로를 겪어온 가운데 이날 생산품의 파손사례에 대한 설명과 재료연 기업지원 방안 도출을 통해, 향후 열처리 공정개선과 소재선정에 대한 원격 기술지원으로 문제 해결에 접근하는 내용이 논의됐다.

재료연 이정환 원장은 “재료연은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시대에도 수많은 기업들, 특히 재료연 패밀리 기업과 연계해 기업지원을 활성화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원 활동을 멈추지 않고 지속해 기업의 환경 극복과 성장에 보탬이 되는 연구기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재료연은 시급을 다투는 기업현장의 문제를 고려해, 해당 서비스를 공용 활용이 가능하도록 기업에 전면 개방하고, 상시적인 기업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