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ㆍLH, 귀농ㆍ귀촌 주택단지 리츠사업 `맞손`
하동군ㆍLH, 귀농ㆍ귀촌 주택단지 리츠사업 `맞손`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0.11.30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동군과 LH가 귀농ㆍ귀촌 주택단지 리츠사업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하동군과 LH가 귀농ㆍ귀촌 주택단지 리츠사업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맞춤형 단독 주택단지 공급

신규 인구 유입 `경제 활력`

`대한민국 귀농ㆍ귀촌 1번지` 하동군이 도시민의 귀농ㆍ귀촌 유치 활성화를 위해 LH와 손을 잡았다.

하동군은 30일 군수 집무실에서 윤상기 군수와 박성용 LH 균형발전본부장이 귀농ㆍ귀촌 주택단지 리츠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귀농ㆍ귀촌 주택단지 리츠사업은 고령화와 은퇴 세대 등 점증하는 귀농ㆍ귀촌 수요에 대응하고자 부동산투자회사인 리츠(REITs)를 설립해 농촌 지역에 맞춤형 단독주택단지를 조성한 후 저렴한 가격에 공급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을 통해 귀농ㆍ귀촌인의 주거 마련 부담을 덜어 농촌 정착을 돕고 신규 인구 유입을 통한 농촌지역 경제 활력 제고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은 이번 협약에 따라 리츠사업에 필요한 부지 확보와 인허가 지원, 이주자 정주 여건 제공 등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행정적 지원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LH는 업무 추진 방안 수립, 민간사업자 공모, 리츠 설립 지원 등 사업 추진에 필요한 제반 사항을 수행 및 지원하기로 합의했다.

양 기관은 협약 체결 이후 실무협의체를 통해 사업 부지 확정 및 사업 추진 방안을 수립, 내년 상반기 중으로 사업자 공모로 리츠를 설립해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들어간다.

윤상기 군수는 "이번 협약을 통해 귀농ㆍ귀촌 주택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돼 농촌지역 활성화와 도시에서 농촌으로 주거 복지를 확대하는 모범 모델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하동군은 귀농ㆍ귀촌인의 최대 관심 사항인 주택뿐 아니라 농업, 교육 분야 등 다양한 귀농ㆍ귀촌 시책을 펼치는 등 예비 귀농ㆍ귀촌인이 선호하는 대한민국의 귀농ㆍ귀촌 1번지로 자리 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