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ㆍ중앙119구조본부 계약 `수리온` 소방헬기 2대 453억
KAIㆍ중앙119구조본부 계약 `수리온` 소방헬기 2대 453억
  • 김영신 기자
  • 승인 2020.10.22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항공우주산업(주)(이하 KAI)이 중앙119구조본부와 `수리온` 소방헬기 2대를 453억 원에 계약했다고 22일 밝혔다.

`수리온` 소방헬기는 다목적 헬기로 개발된 `수리온`을 수색ㆍ구조, 응급환자 이송, 화재 진화 등 다양한 임무 수행이 가능하도록 개조한 헬기다.

지난 2015년 제주소방, 올 6월 경남소방에 이어 중앙119구조 본부까지 소방헬기로는 세 번째 계약이다.

납품은 오는 2022년 10월까지로 호남119특수구조대와 충청ㆍ강원119특수구조대에 배치된다.

이번 계약은 대형ㆍ특수 재난사고를 담당하는 중앙119구조본부가 성능과 안전성, 후속지원 능력과 교육훈련 역량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수리온`을 선정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이번에 계약한 `수리온`에는 산악ㆍ해상 전방위에서 안전한 임무 수행이 가능하도록 각종 최첨단 항전시스템과 임무 장비들이 장착된다.

중앙119구조본부가 국산헬기 `수리온`을 선정함에 따라 내년에 헬기 입찰을 앞둔 경북, 부산, 인천소방본부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KAI 안현호 사장은 "`수리온` 소방헬기는 소방ㆍ구급 등 특수임무 수행을 위한 항공안전법과 관련 규격을 충족하는 안전한 헬기"라며 "완벽한 헬기 납품으로 국민 생명 보호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