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호 의원, 침수 피해 지원...합천군 특별재난구역 요청
김태호 의원, 침수 피해 지원...합천군 특별재난구역 요청
  • 서울 이대형 기자
  • 승인 2020.08.12 0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소속 김태호(산청ㆍ함양ㆍ거창ㆍ합천) 의원은 지난 6일부터 계속된 집중호우로 인한 합천댐 방류량 증가로 침수 피해가 큰 합천군의 신속한 복구와 피해 수습 지원을 위해 특별재난구역 선포를 요청했다.

김 의원은 11일 피해를 입은 합천군 일대 수해 현장을 방문해 주재민을 만나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주민들을 위로했다. 이 자리에서 김 의원은 빠른 피해복구를 위해 특별재난지역 지정이 신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경남도와 행정안전부에 건의했다.

김 의원은 “집중오후가 계속되는 기간에 댐을 관리하는 수자원공사가 합천댐 방류량을 급격히 증가시키는 수위 조절 실패로 인해 댐 하류지역 주민의 피해가 매우 심각했다”면서 “이번 피해가 자연재해가 아닌 인재가 아닌지 그 원인을 분석하고 근본적인 해결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