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 힘 모아 지역 경제 활성화 작은 도움 줘요"
"직원 힘 모아 지역 경제 활성화 작은 도움 줘요"
  • 황철성 기자
  • 승인 2020.07.14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로공사 산청지사 온정 `눈길`

지역자활센터에 누룽지 제조기

취약계층에 코로나19 방역물품
한국도로공사 산청지사가 산청지역자활센터에 성금품을 기부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 산청지사(지사장 손호식)는 산청지역자활센터에 대량 생산이 가능한 업소용 누룽지제조 기계 구입비(1천만 원 상당)와 사회취약계층에 코로나19 방역물품(250만 원 상당)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산청지역자활센터는 유통 사업단을 통해 지난 2018년부터 누룽지 사업을 시작해 고정판매처가 늘어나면서 매출액이 크게 늘어났으며, 2019년 식품제조 가공 허가를 받아 2020년 현재, 2018년보다 매출액이 4배 이상 늘어났다.

하지만 현재 가정용 누룽지 기계를 이용해 1인 3~5대의 기계를 돌리며 누룽지를 생산하고 있다.

가정용으로 생산하다보니 일의 능률이 많이 떨어질 뿐만 아니라 기계의 수명도 짧아져 사업 확대 및 일자리 창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한국도로공사 산청지사의 기계 구입비 지원으로 누룽지 대량 생산이 가능하게 돼 매출이 늘어나고 이로 인해 성공적으로 사업 확장이 진행된다면 3개 이상의 신규 일자리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더불어 한국도로공사 산청지사는 산청군 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통해 사회 취약계층에게 250만 원 상당의 코로나19 방역물품(손 소독제ㆍ마스크)을 나눠주기도 했다.

한국도로공사 손호식 지사장은 "이번 활동에 사용된 성금은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졌다"며 "산청지역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주기 위해 한국도로공사 산청지사와 산청군이 뜻을 같이 해 이 같은 활동을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