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채널 `지금하동TV` 인기몰이
유튜브 채널 `지금하동TV` 인기몰이
  • 이문석 기자
  • 승인 2020.07.12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설 2개월 3만명 돌파

도내 지자체 중 `최다`
하동군의 공식 유튜브 채널 `지금하동TV`가 구독자 3만 명을 돌파했다. 사진은 해당 채널 영상 중 한 장면.

하동군의 공식 유튜브 채널 `지금하동TV`가 구독자 3만 명을 돌파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하동군은 SNS를 활용한 지방자치단체의 홍보기법이 다양해지면서 지난 2015년 2월부터 유튜브 채널 `알프스하동TV`를 운영한데 이어 지난 5월 13일 `지금하동TV`를 추가 개설했다.

`알프스하동TV`는 영상에 관심 있는 공무원들이 짬짬이 시간을 내 만든 콘텐츠를 탑재하는 반면 `지금하동TV`는 연예인ㆍ방송인 등 하동홍보대사를 활용하는 채널이다.

`지금하동TV`는 가수 겸 방송인으로 활동하는 하동홍보대사 소유담 씨가 관광시설, 숙박지, 농ㆍ특산물, 행사ㆍ축제 등 테마별 영상물을 회당 2∼3일 동안 집중 제작하며 완성도를 높인 결과 개설 2개월 만에 구독자 3만 1천명을 넘겼다.

`지금하동TV`의 현재 구독자는 경남도를 비롯한 도내 18개 시ㆍ군에서 운영하는 유튜브TV의 구독자와 비교가 되지 않을 정도로 압도적인 수치다.

특히 지난 1일 윤상기 군수와 소유담 씨가 `하동군 알리미 스튜디오` 오픈기념 특집대담 프로그램을 `지금하동TV` 라이브로 진행해 실시간 조회수 1천회를 상회하는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