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문화유산회복포럼` 출범 윤영석ㆍ박범계 공동대표 맡아
`국회문화유산회복포럼` 출범 윤영석ㆍ박범계 공동대표 맡아
  • 이대형 <서울 정치부>
  • 승인 2020.06.29 2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윤영석(양산갑) 의원이 대표의원으로 있는 `국회문화유산회복포럼`이 29일 출범식을 갖고 문화유산의 회복과 문화자산의 가치를 발굴하기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착수했다.

국회문화유산회복포럼은 정회원인 여야 국회의원 10명과 준회원인 국회의원 15명으로 구성된 국회의원 연구단체로, 미래통합당 윤영석 의원과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이 공동대표를 맡고 있다.

윤 의원은 이날 출범식에서 "국회문화유산회복포럼은 시대 변화를 선도할 문화재보호법 등 관련법과 제도의 개정을 준비하고 국보급 문화유산 환수를 위한 로드맵을 마련하는 것이 최우선 과제"라며 "대표의원으로서 국외로 불법 반출된 우리 문화유산을 되찾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