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아의 시력 문제 해결하려면
소아의 시력 문제 해결하려면
  • 경남매일
  • 승인 2020.05.19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지원 파티마안과 창원 더시티세븐점 원장

1. 소아의 시력검사

시력을 검사하는 방법은 기계로 굴절이상의 정도를 알아내는 자동굴절 검사법과 의사가 직접 진료실에서 시행하는 검영법으로 나눌 수 있는데, 소아는 주로 검영법으로 검사가 이루어진다.

검영법은 검영기를 이용하는 방법으로 띠 모양의 빛을 내보내는 조명장치와 환자의 망막에서 반사되는 빛을 볼 수 있는 관측 장치가 있어 이 반사되어 나오는 띠 모양의 빛을 의사가 직접 보고 굴절이상 정도를 알아내는 방법이다. 이 검사법은 환자의 조절을 막을 수 있어 특히 소아에서 굴절이상을 알아내는데 효과적이라 할 수 있다. 근시의 경우에는 가성근시, 원시의 경우에는 잠복원시가 있을 수 있기 때문에 안경을 처음 끼는 경우라면 반드시 안과에서 조절마비 굴절검사를 시행해야 한다.

 2. 근시, 원시, 난시란?

근시란 멋 곳은 잘 안 보이고 가까운 곳은 잘 보이는 것을 말한다. 난시란 빛이 눈 안에 들어와서 초점이 한 점에서 맺히지 않고 두 개의 경선에 두 개의 초점을 맺는 것을 말한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어느 정도의 난시는 다 가지고 있게 되며 난시가 심하면 사물이 특정 축을 기준으로 대부분은 수평 혹은 수직으로 퍼져 보이게 되는 것이다.

 3. 근시, 원시, 난시의 치료 및 관리

근시, 원시, 난시 모두 안경, 콘택트렌즈, 라식, 라섹 등으로 교정이 가능하다. 이 중에 특히 근시, 난시의 경우에는 각막교정렌즈로 교정이 가능하다. 근시, 난시의 경우 진행을 억제하기 위해 과거에는 아트로핀 약물치료, 저교정 등이 시행되었으나 현재는 부작용 혹은 억제효과가 저조한 것으로 되어있고 최근 각막교정렌즈가 근시, 난시의 진행을 40%정도 억제해 준다는 논문들이 많이 나와 있는 상태이다. 원시는 내사시가 같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그에 대한 검사가 같이 필요하다.

 4. 약시란?

약시란 교정시력이 정상시력에 못 미치는 경우나 양안이 두 줄 이상의 차이가 있는 다른 기질적인 질환이 없는 경우를 말한다. 흔한 원인으로 시력발달의 억제가 나타나는 사시, 양안 굴절부동, 선천성백내장과 같은 시각차단 등이 있다. 치료는 모든 굴절이상을 교정해주고 사시가 있다면 이를 교정해주는 사시수술을 해야 하고, 약시가 없는 눈을, 혹은 양안 약시의 경우에는 양안을 교대로, 가려주는는 가림치료가 효과적이다. 가림치료의 경우 만 10~12세가 넘어가면서 효과가 적기 때문에 조기에 진단해서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중요하다. 약시가 치료되지 않고 성인이 되었을 경우에는 더 이상 시력개선이 어렵기 때문에 만 2,3세 경부터는 반드시 안과에서 정기적인 시력검사를 받아야 한다.

 5. 각막교정렌즈, 드림렌즈란?

각막교정렌즈란 각막의 주변부보다 중심부가 편평한 하드렌즈로 각막의 중심부를 눌러 각막 상피세포가 주변부로 이동하게 되고 이로 인해 중심부 각막이 얇아지고 주변부 각막이 두꺼워짐으로서 근시, 난시를 교정하는 렌즈를 말한다. 잘 때 8시간정도 착용을 하게 되면 잠자는 동안 각막을 눌러주어 교정해줌으로서 낮 시간동안 안경이나 렌즈 없이도 1~2일 정도 근시교정 효과가 나타나게 된다. 남녀노소 연령제한 없이 누구나 시술 및 착용이 가능하다. 사용을 중단하면 각막이 원상태로 돌아오게 된다. 렌즈를 처방받은 뒤 눈에 특별한 이상이 없더라도 각막 뒤틀림 등이 일어날 수 있기 때문에 정기검진을 받아야 한다.

 6. 소아의 시력 관리

스마트폰과 컴퓨터의 사용, TV 시청 등 근거리 작업의 증가로 인해 해마다 굴절이상 특히 근시 환자가 늘어나고 있는 실정이며, 현재 초중고교생의 70% 이상이 근시로 안경을 끼고 있다. 원시, 난시와는 달리 근시는 일단 생기면 20세까지 계속 진행하게 되며 이를 방치할 시에는 고도근시로 인한 여러 가지 합병증이 늘어나게 되며 소아에서 근시뿐만 아니라 다른 굴절이상을 방치할 시에는 약시가 생기게 되어 안경이나 렌즈, 수술로도 고칠 수 없는 시력저하가 발생하게 된다. 따라서 약 만 3세부터는 안과에서 정기적인 시력검사가 필요하며 정상시력 보다 떨어질 시에는 안경처방을 받아서 안경을 착용해야 한다. 소아의 근시, 난시의 경우 스마트 폰이나 TV시청을 자제하고 최근에는 각막교정렌즈가 근시진행을 억제하는 방법으로 인정받고 있다. 정기적인 시력검사를 하여 근시의 진행이 빠른 소아의 경우에는 각막교정렌즈를 착용하여 근시진행을 억제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