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조건 완화
중기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조건 완화
  • 김용구 기자
  • 승인 2020.03.26 0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 10% 감소 기업

최대 2억원ㆍ이자 3%

김해시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수출업체뿐만 아니라 내수기업에도 피해가 확산되자 경영 안정화를 위해 중소기업육성자금 지원요건을 대폭 완화한다고 25일 밝혔다.

앞서 시는 지난 2월 중국수출입업체를 대상으로 긴급 중소기업 경영안정자금 200억 원을 편성했다.


그러나 내수기업에도 피해가 확산하자 매출액이 10% 이상 감소한 중소제조기업이면 중국 수출입 여부와 관계없이 신청 가능토록 했다.

대출기간은 2년으로 업체당 최대 2억 원의 융자금에 3% 이자를 지원하게 된다. 완화된 요건으로 25일부터 자금 신청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시는 중소기업 긴급 경영안정자금 1천억 원과 시설자금 100억 원, 상생협력자금 140억 원, 기술창업기업자금 100억 원을 편성해 지역 내 중소제조업체를 지원하고 있다.

자세한 내용은 김해시 중소기업 육성자금 홈페이지 공지사항에 게시 중이며 문의는 시청 미래산업과 기업지원팀(055-330-3444)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