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AI 융합관련 교원 역량 강화
경남교육청, AI 융합관련 교원 역량 강화
  • 김명일 기자
  • 승인 2020.03.16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융합교육전공 대학원 운영 협약

하반기부터 학사 운영 예정

경남교육청은 교원의 전문성 함양을 위해 5개 대학과 인공지능(AI) 융합교육전공 교육대학원(석사학위 과정) 운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업무협약 대학은 경남대학교, 경상대학교, 진주교육대학교, 창원대학교, 한국교원대학교 등 5개교로, 초ㆍ중등 교사를 대상으로 석사과정을 설치 운영하는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협약에는 교육과정, 교육 인원, 등록금, 선발 절차 등이 담겼다. 교육 대상자의 선발과 모집은 희망자 신청, 소속기관장 추천, 교육청 적부심사, 대학원 학칙에 따른 최종 결정 순으로 진행된다. 학사 운영은 세부 조율을 거쳐 2020학년도 하반기부터 시작될 예정이며, 교육대학원별 학칙에 따라 운영하되 졸업에 필요한 기준 학점 이상을 취득하고 논문 또는 비논문 과정을 통해 학위를 수여하게 된다.

교육부와 경남교육청은 교육생 1인당 등록금(수업료)의 50% 이내를 지원할 예정이며, 입학금은 교육생 본인이 부담해야 한다.

정홍균 창의인재과장은 “AI 융합 분야에서 혁신을 주도하는 전문교사를 양성해 4차산업혁명에 대비한 미래학교 준비를 체계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