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민 자발적 공익활동 도와요. 경남 공익활동지원센터 개소
도민 자발적 공익활동 도와요. 경남 공익활동지원센터 개소
  • 박재근 기자
  • 승인 2020.02.13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도민의 자발적 공익활동을 돕기 위한 ‘경남도 공익활동지원센터’가 문을 열었다.

경남도는 12일 창원 경남도기록원에서 공익활동지원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도내에서 활동하는 시민사회단체와 공익활동가, 김경수 경남도지사, 김지수 경남도의회 의장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공익활동지원센터는 도민의 자발적인 공익활동을 촉진하고 상시 소통을 위해 도가 민간에 위탁 운영하는 중간지원조직이다.

시민사회단체가 모여 필요한 정보를 나누고 공익활동가들의 역량을 키울 수 있는 공유공간을 마련하기 위해 설립됐다. 초대 센터장은 이종은 경남정보사회연구소 소장이 맡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