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피드스케이팅 김진수 4대륙대회 男 1천m `동`
스피드스케이팅 김진수 4대륙대회 男 1천m `동`
  • 연합뉴스
  • 승인 2020.02.03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피드스케이팅 김진수가 3일(한국시간) 미국 밀워키의 페팃 내셔널 아이스 센터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스피드스케이팅 선수권대회 남자 1천m에서 힘차게 달리고 있다. /연합뉴스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의 김진수(강원도청)가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 스피드스케이팅 선수권대회 남자 1천m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김진수는 3일(한국시간) 미국 밀워키의 페팃 내셔널 아이스 센터에서 1분 8초 846의 기록으로 일본 구보 고키, 캐나다 로랑 듀브릴(이상 1분 8초 544)에 이어 3위 자리에 올랐다.


 그는 첫 200m 구간을 16명의 출전 선수 중 6위의 기록으로 통과했지만, 600m 구간에선 4위로 올라섰다.

 그리고 혼신의 힘을 다해 순위를 한 단계 더 끌어올렸다.

 김민석(성남시청), 정재원(한국체대), 엄천호(스포츠토토)가 함께 나선 남자 팀 추월에선 3분 47초 620의 기록으로 캐나다에 이어 은메달을 획득했다.

 4대륙 스피드스케이팅 선수권대회는 ISU가 올해부터 처음 시작하는 대회로 유럽을 제외한 아시아, 아메리카, 아프리카, 오세아니아 4개 대륙 국가들이 참가한다.

 ISU는 그동안 피겨스케이팅에서 4대륙 선수권대회를 치렀지만, 올해부터 스피드스케이팅과 쇼트트랙까지 확대했다.

 한국은 이번 대회 14개 종목에서 금메달 5개, 은메달 4개, 동메달 4개를 획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