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인천서 `프로농구 올스타전`
19일 인천서 `프로농구 올스타전`
  • 연합뉴스
  • 승인 2020.01.16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웅ㆍ허훈 형제 대결 관심
지난 2018-2019시즌 프로농구 올스타전 단체 사진. 연합뉴스
지난 2018-2019시즌 프로농구 올스타전 단체 사진. 연합뉴스

 프로농구 올스타전이 오는 19일 오후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린다.

 팬 투표로 선정된 24명의 올스타는 팬 투표 1위 허훈(kt)과 2위 김시래(LG) 팀으로 각각 나뉘어 `별들의 전쟁`을 치른다.


 팬 투표 상위 10명으로 구성된 `올스타 베스트 5`는 허훈 팀의 경우 이정현, 송교창, 라건아(이상 KCC), 김종규(DB)가 나서고 김시래 팀은 최준용, 김선형(이상 SK), 캐디 라렌(LG), 허웅(DB)으로 맞선다.

 다만 팬 투표 2위를 차지한 김시래가 최근 부상으로 인해 본 경기에 뛰기는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농구 대통령` 허재 전 국가대표 감독의 아들들인 허웅, 허훈 형제의 `올스타 맞대결`에도 팬들의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역시 올스타전 최우수선수(MVP)가 누가 될 것인지가 관전 포인트다.

 화려한 개인기가 돋보이는 김선형은 지난 2013-2014시즌부터 2015-2016시즌까지 3년 연속 올스타 MVP에 선정된 `미스터 올스타`다.

 올해도 올스타전 MVP가 되면 사상 최초로 네 번이나 올스타 MVP가 되는 영예를 누리게 된다. 김선형 외에는 올스타 MVP를 세 번 받은 선수도 없다. 지난 2017-2018시즌 디온테 버튼(당시 DB), 지난 시즌 마커스 랜드리(당시 kt) 등 최근 2년 연속 외국인 선수들이 `별 중의 별`로 선정됐다. 3점슛과 덩크슛 콘테스트도 빼놓을 수 없는 올스타전의 묘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