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회 지역경제연구회, 부진경제청 방문
도의회 지역경제연구회, 부진경제청 방문
  • 김명일 기자
  • 승인 2019.12.08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 추진 현황 점검ㆍ격려 업무보고 청취ㆍ현안 토론
경남도의회 지역경제연구회가 지난 6일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을 방문해 관계자로부터 업무보고를 받고 있다.
경남도의회 지역경제연구회가 지난 6일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을 방문해 관계자로부터 업무보고를 받고 있다.

 경남도의회 의원 연구단체인 지역경제연구회가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을 방문 현지 의정활동을 펼쳤다고 8일 밝혔다.

 지역경제연구회의 이번 현지 방문은 지난 7월, 25년 만에 준공한 두동지구 개발 사업을 비롯한 경제자유구역청의 전반적인 사업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현지방문에 참석한 의원들은 경제자유구역청 비전홀을 방문, 홍보영상 시청과 VR체험 등을 실시하고 청장 등 구역청 관계자로부터 업무보고를 청취하고 현안사항 등을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은 부산광역시 강서구, 창원시 진해구 일원에 총사업비 17조 4천241억 원을 투자해 부지 51.1㎢(5개 지역, 23개 지구)에 대해 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투자환경 최적화에 노력하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업무 효율성 제고를 위해 지역본부 중심의 조직을 업무기능별로 일원화하는 조직개편을 통해 시도 경계를 넘어 개발과 투자유치에 역량을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진옥 회장은 "글로벌경쟁력을 갖춘 2세대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이 될 수 있도록 새로운 경제 활로 개척, 적극적인 투자유치 등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밝혔다.

 한편, 지역경제연구회는 제11대 도의회 연구단체 중 하나로 지역경제발전 정책연구와 미래지향적 대안 제시로 지속가능한 경남경제 견인을 위해 지난해 9월 구성돼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