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수산물 내수소비 촉진 행사
통영 수산물 내수소비 촉진 행사
  • 임규원 기자
  • 승인 2019.12.0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대형 매장 굴 할인ㆍ홍보 젊은 층 겨냥 즉석식품 등 개발
강석주 통영시장이 굴요리 시식행사에서 어린아이에게 굴전을 먹여주고 있다.
강석주 통영시장이 굴요리 시식행사에서 어린아이에게 굴전을 먹여주고 있다.

 경기침체에 따른 수산물 소비둔화로 가격이 하락해 어업인 시름이 깊어지는 가운데 통영시가 내수소비 진작을 위한 대규모 수산물 소비촉진 행사에 나섰다. 통영시 지역 내 수협, 가공업체와 전국 대형 슈퍼마켓이 협업으로 개최하는 이번 행사에 시는 물류비를 지원하고, 소비지 마켓은 홍보를 맡고, 수협ㆍ가공업체는 가격을 낮춰 특판행사를 진행한다.

 통영 굴(Oyster)은 김장철을 맞아 지난달 25일부터 전국 800여 개 슈퍼마켓에서 할인 행사를 시작했고, 굴수협은 지난달 30일부터 이틀간 롯데마트 울산점에서 굴요리 시식행사를 개최해서 통영 굴 우수성 홍보했다.


 멸치권현망수협은 오는 10일부터 통영멸치 할인 행사를 계획하고 있고, 근해통발수협은 장어수출 감소와 내수소비 급감으로 지난 8월부터 일찌감치 대도시 소비촉진 행사를 개최하고 박람회 참가 등 다방면으로 노력한 결과 내년부터 바다장어가 군부대 선택급식품목에 포함돼 국방부에 납품하는 성과를 냈다.

 통영시는 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장기적인 대책도 추진 중이다. 수산물을 즐기는 장년층은 은퇴 후 소비지출을 줄였고, 주요 경제활동인구로 가입한 20~30대 젊은 층은 수산물 소비를 기피하는 추세다. 시는 수산물로 젊은 세대가 즐기는 즉석식품을 개발하고, 1인 가구와 맞벌이 가정을 겨냥한 가정간편식품도 개발해서 돌파구를 찾는다는 전략이다.

 한편, 통영시 관계자는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통영수산물 소비수요 발굴을 위해 학교급식을 본격화할 계획이며, 내년부터 전국영양사협회와 함께 초ㆍ중ㆍ고 학교급식 맞춤형 레시피 개발사업도 착수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