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서 술 취해 경찰 폭행 현직 기자 구속
창녕서 술 취해 경찰 폭행 현직 기자 구속
  • 조성태 기자
  • 승인 2019.11.25 2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텔 종업원에 열쇠 던지는 등 행패

 술에 취해 행패를 부리다 출동한 경찰관까지 폭행한 현직 기자가 구속됐다.

 창녕경찰서는 이같은 혐의(업무방해 및 공무집행방해)로 A씨를 구속했다고 2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2일 오후 11시 30분께 창녕군 부곡온천관광특구 한 호텔에서 술에 취해 종업원에게 방 열쇠를 집어 던지는 등 행패를 부렸다. 이후 호텔 관계자 신고로 출동한 경찰관이 제지하자 A씨는 경찰관까지 폭행했다.

 A씨는 "술에 취해 그랬다"며 경찰에 범행을 시인했다.

 A씨는 창녕지역에서 활동 중인 현직 기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공무집행방해에 대해서는 선처 없이 구속되는 게 최근 추세로 그 연장 선상에서 A씨도 구속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