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도서관인들의 축제 창원에서 열린다
전국 도서관인들의 축제 창원에서 열린다
  • 강보금 기자
  • 승인 2019.10.17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제58회 전국도서관대회’창원시 개최
창원시 도서관사업소는 2021년 제58회 전국도서관대회가 창원시에서 개최된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6일 부산에서 개최된 ‘제56회 전국도서관대회‘ 개막식에서 2021년 제58회 전국도서관대회를 창원에서 개최하기로 공식 발표했다.

한국도서관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제58회 전국도서관 대회가 2021년 10월 6일(수)에서 8일(금)까지 3일간 각종 독서문화 포럼, 세미나 및 130개의 도서관 문화 전시회 부스 등 다양한 도서관 문화진흥 프로그램들이 경상남도 창원시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리게 된다.

1962년 시작으로 매년 개최되는 전국도서관대회는 전국의 도서관 사서들을 비롯한 도서관 관련 단체와 문헌정보학과 교수, 학생, 전시 관계자 등 약 3천500명이 참석해 각종 현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서로 소통하고 교류하는 도서관계의 최대 축제다.

특히 도서관대회가 열리는 3일 동안 3천500여명의 국?내외 도서관 관계자들이 창원에 머물게 되는 만큼 숙박, 먹거리, 관광 부분에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이룰 것으로 기대되며, 창원시를 대내외에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경희 창원시 도서관사업소장은 “전국도서관대회 개최로 창원시 도서관문화 발전과 가치의 확산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유치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