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해외바이어 수출 상담 ‘큰 결실’
거창군, 해외바이어 수출 상담 ‘큰 결실’
  • 이우진 기자
  • 승인 2019.09.30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거창한마당 축제 연계 172만달러 계약ㆍ협약 성과 승강기 테스트타워 견학 행사
구인모 거창군수(가운데)가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 상담회에서 협약을 체결한 뒤 회사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구인모 거창군수(가운데)가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 상담회에서 협약을 체결한 뒤 회사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거창군은 2019 거창한마당 대축제와 연계해 지난 27일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 상담회를 개최해 총 172만 달러의 수출 계약 및 협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수출 상담회는 거창군 농특산식품 수출 활로 개척의 일환으로 추진한 행사로 미국, 몽골, 베트남 등 8개국 10개사 해외 바이어를 초청해 지역 내 21개 수출업체와 1대 1 수출상담 진행과 이후 바이어와 함께 지역 내 기업을 방문해 생산현장을 직접 견학 하는 등 거창군 농특산식품의 수출 저변 확대를 위한 자리가 됐다.


 이번 수출 상담회를 통해 ㈜하늘호수와 싱가폴의 Hebeloft사 간에 20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맺었고, 북부농협은 몽골 Sky hypermarket과 48만 달러(사과 200t) 그리고 NH유통은 베트남 DuaDua사와 24만 달러(사과 100t)의 수출협약식을 가졌다. 또한 수출상담회 현장에서 7건의 MOU체결(총액 80만 달러)을 맺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이외에도 한국승강기안전기술원의 승강기 테스트타워 견학으로 거창승강기밸리를 소개하고 aT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경남본부와 경남무역을 초청해 수출전문 기관과 수출 자문을 받을 수 기회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부대 행사까지 추진해 참석자들로부터 좋은 호응을 얻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거창군에서 처음으로 개최된 이번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는 여러 나라의 수입 파트너를 확보해 새로운 수출 거래선을 발굴하고, 수출에 관심이 있는 지역 내 업체들에게 도움을 드리고자 개최하게 됐다”며 “이러한 행사가 1회성 행사가 아닌 지역 내 농특산식품 생산ㆍ가공업체들의 실질적인 소득증대로 연결될 수 있도록 행정에서 지속적으로 지원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