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학생안전체험교육원, 24일 개원
경남교육청 학생안전체험교육원, 24일 개원
  • 김명일 기자
  • 승인 2019.09.22 2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께 만드는 안전’ 주제행사ㆍ기념식 안전구현공동선언문ㆍ체험투어 행사

 경남교육청은 오는 24일 오후 2시 학생안전체험교육원 개원식을 야외주차장에서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교육청 단위 전국 최초로 건립된 학생안전체험교육원은 총사업비 238억 원을 들여 옛 문산중학교 터에 건축면적 6천214㎡, 지하 1층ㆍ지상 3층 규모로 7개 교육관과 33개의 교육장을 갖췄다.


 지난 7월 초 준공 후 약 2개월간 학생, 교직원, 학부모, 지역주민, 기관 관계자 등 2천800여 명을 대상으로 프로그램 기틀을 잡기 위해 시범운영을 해왔다.

 개원식에는 교육청 관계자를 비롯해 경남도지사, 도의회의장, 지역 국회의원, 학교안전담당관, 학생, 학부모, 지역민, 시민단체 관계자 등 8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어제와 오늘 그리고, 함께 만드는 안전’이라는 테마로 진행되는 주제행사 시간에는 ‘아이좋아 가방안전덮개’ 노래와 ‘안전이 곧 행복이죠’라는 안전송이 처음으로 공개된다.

 또한, 기념식에서는 교육부와 경남교육청, 경남도, 도의회, 진주시 등이 ‘함께 만드는 안전ㆍ모두가 행복한 삶’의 구현을 위하여 상호 협력할 것을 다짐하는 안전구현 5개항 공동선언문을 발표한다.

 기념식 후 시설 견학과 안전체험 투어, 안전소망 염원담기 등 다채로운 행사도 진행된다.

 한편, 경남교육청은 이날 오전 학생안전체험교육원에서 본청 부서장과 직속기관장, 지역교육장이 참석하는 정책관리자 회의를 열고, 부서별 안전교육정책 관련 사업, 안전교육 현황 및 발전 방향, 안전교육 우수 사례 등을 공유하며 안전교육 다짐의 시간을 가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