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청소년 건전한 문화활동 지원
창녕군, 청소년 건전한 문화활동 지원
  • 김희덕 기자
  • 승인 2019.05.26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축제ㆍ플리마켓 개최 체험부스ㆍ공연 등 ‘호응’
지난 25일 창녕에서 열린 청소년축제 및 플리마켓에 청소년들이 체험부스를 운영하는 모습.
지난 25일 창녕에서 열린 청소년축제 및 플리마켓에 청소년들이 체험부스를 운영하는 모습.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청소년들의 건전한 문화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25일 청소년축제 및 플리마켓을 창녕군 젊음의 광장에서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남지청소년문화의집과 창녕맘모여라 카페가 협업해 운영돼 청소년을 비롯한 지역주민 500여 명이 함께 즐기며, 새로운 청소년 문화의 장을 열어갔다.


 플리마켓 판매존을 중심으로 청소년들이 직접 운영하는 청소년카페 등 먹거리 3종과 공예체험, 금붕어잡기 등 9개의 체험부스, 21팀의 버스킹 공연이 호응속에 펼쳐졌다.

 이날 청소년들이 운영한 플리마켓 및 축제수익금은 남지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자치기구 ‘움찬’의 이름으로 불우이웃에게 전액 기부할 예정이다.

 한정우 군수는 “앞으로도 우리의 청소년들이 5월처럼 푸르고 싱그럽게 건강한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청소년 문화 활동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