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 새 랜드마크 시계탑 세워졌다
김해시 새 랜드마크 시계탑 세워졌다
  • 이병영 기자
  • 승인 2019.05.16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서부문화센터 시계탑 제막식 황윤철 은행장ㆍ허성곤 시장 등 참석
BNK경남은행서 1억5천만원 기증 100년 전통 美 시계 제조업체 제작
BNK경남은행은 지난 15일 `(재)김해서부문화센터 시계탑 제막식`을 가졌다.
BNK경남은행은 지난 15일 `(재)김해서부문화센터 시계탑 제막식`을 가졌다.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지난 15일 `(재)김해서부문화센터 시계탑 제막식`을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재)김해서부문화센터 광장에서 열린 (재)김해서부문화센터 시계탑 제막식에는 BNK경남은행 황윤철 은행장과 김해시 허성곤 시장 그리고 김해시의회 김형수 의장 등 내외빈과 시민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황윤철 은행장은 인사말에서 "(재)김해서부문화센터 광장에 들어선 시계탑은 미국 하버드대 교정과 뉴욕 록펠러 광장에 설치된 시계탑과 유사한 기종으로 김해시의 품격을 한층 더 높여줄 것이다.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역사 문화 도시 김해의 랜드마크이자 김해 시민과 지역민의 만남과 약속의 장소로 의미 있게 이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재)김해서부문화센터 시계탑 제막식에 참석한 내외빈들은 (재)김해서부문화센터 시계탑을 가리고 있던 막을 걷어낸 뒤 사회자로부터 제원(諸元)을 안내 받으며 둘러봤다.

 BNK경남은행이 1억 5천만 원을 들여 기증한 (재)김해서부문화센터 시계탑은 100년 전통의 미국 시계 제조업체인 `일렉트릭 타임 컴퍼니(ELECTRIC TIME COMPANY)`가 지난해 10월부터 약 7개월간 제작했다.

 높이 5.8m 규모로 4면 세스 토머스(Seth Tomas 4Dial)라는 고풍스러운 모습의 대형 시계탑 형태를 갖췄다. 공연, 전시, 스포츠센터, 도서관 이용을 위해 (재)김해서부문화센터를 찾은 지역민들에게 정확한 시간을 알려줌은 물론 야간에는 조명을 밝혀 경관시설로도 활용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